발언

'새로운' 기독교 박해 시대 - 생각과 자세의 전환

작성자
(전호진)
작성일
2018.11.26
(선교라는 단어조차 사용하지 않는 총공회 우리들, 심각하게 들어 볼 내용입니다. 전호진 교수님의 글을 발췌합니다.)


출처: 코닷, 김대진, 2018.11.25




돈 주고 뺨 맞는 시대의 선교박해의 시대,
거르는 체를 통과해 순수한 교회로 거듭나자


평생 선교학 교수로, 고려신학대학 학장으로, 고신총회 사무총장으로 섬기다
은퇴 후 인도차이나 선교사로 11년째 사역하고 있는 전 교수는
한국교회와 선교에 대해서 할 말이 많았다.




21세기는 기독교 박해시대

북한은 17년 연속 최고 박해 국가이다.
지난 100년 동안 주로 공산주의 국가에서 엄청난 박해를 받았다면
1990년 이후에는 주로 이슬람 국가에서 박해가 일어나고 있다.
한국 선교사들이 계속 추방당하고 많은 선교지에서 현지 교회들이 엄청난 수난을 당한다.
한국도 준 종교 박해시대로 돌입하고 있는 것 같다.


박해는 ‘거르는 체’이다

전 교수는 박해로 말미암아 교회가 순수해진다고 전한다.
교회 역사에서 박해와 고난을 많이 당하는 교회가 순수성과 영적 다아니믹이 넘쳤다.
명목상 신자들은 환란을 통해 자신의 정체성을 바로 해야 한다.
또한, 월급을 주고 현지 사역자를 고용하여 선교하는 방법은 박해라는 영적인 체에 걸러질 것이다.



돈 선교, 교회당 지어주는 선교 이제 끝내라!

의식 있는 선교사들도 한국선교 이대로는 안 된다고 이구동성으로 염려하고 있다,
돈 선교와 프로젝트 위주의 선교를 속히 끝내라.
심지어 선교사가 새로 들어오면 그 선교사로부터 돈을 얼마나 받을 수 있을까를 연구하는 현지 사역자들이 있을 정도다.



자립 자치 자력 선교로 돌아가자!

초기 서양 선교사들이 한국교회에 가르쳐 준 “자립, 자치, 자력”의 선교로 돌아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특히 교회당 지어주는 선교는 절대로 하지 말라고 강조했다.
한국 선교사가 세워준 작은 교회당이 창고로 변한 것을 보고 통탄을 금치 못하였다. 불과 4, 5년 만에 문을 닫았다.






http://www.kscoramdeo.com/news/articleView.html?idxno=14091
전체 0

전체 54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44
New 백도영목사님과 이영인목사님 간의 소송을 종결하는 제안을 올립니다. (1)
총공회사랑 | 2019.05.20 | 추천 0 | 조회 42
총공회사랑 2019.05.20 0 42
43
백영희 목사님의 설교가 자녀재산이라고 주장함을 비꼬는 시각에 대해 (4)
생명 | 2019.05.16 | 추천 0 | 조회 167
생명 2019.05.16 0 167
42
집회와 관련한 소견과 부공3의 제언 첨부파일
평신도 | 2019.05.11 | 추천 0 | 조회 139
평신도 2019.05.11 0 139
41
생명없는 이 사이트 폐쇄하시라 (9)
생명 | 2019.05.10 | 추천 0 | 조회 211
생명 2019.05.10 0 211
40
중앙지법 '불신자를 서울교회 당회장'에 임명 (2)
목회자 | 2019.04.23 | 추천 0 | 조회 133
목회자 2019.04.23 0 133
39
가룟 유다의 구원 - 자살을 중심으로 이미지 (3)
회원 | 2019.04.13 | 추천 0 | 조회 202
회원 2019.04.13 0 202
38
합동보수측 세미나에서 나온 발언
합동 | 2019.03.27 | 추천 0 | 조회 178
합동 2019.03.27 0 178
37
설교저작권 문제 - 기독교신앙의 절체절명의 문제 (3)
신학생 | 2019.01.20 | 추천 0 | 조회 369
신학생 2019.01.20 0 369
36
가정 붕괴를 막아라 (교회의 결혼과 아이의 구성을 중심으로) (1)
(안병만) | 2019.01.16 | 추천 0 | 조회 304
(안병만) 2019.01.16 0 304
35
'예수교장로회 한국총공회' 의 등불 (16)
조사 | 2019.01.11 | 추천 0 | 조회 704
조사 2019.01.11 0 704
34
손양원 가족회가 보내 주신 '자료'
담당 | 2019.01.09 | 추천 0 | 조회 191
담당 2019.01.09 0 191
33
욥의 인내와 회개 (5)
조사 | 2019.01.05 | 추천 0 | 조회 300
조사 2019.01.05 0 300
32
파격과 균형 (1)
학생 | 2019.01.02 | 추천 0 | 조회 267
학생 2019.01.02 0 267
31
회개와 간절 또간절히 기도합시다
박수한 | 2018.12.31 | 추천 0 | 조회 213
박수한 2018.12.31 0 213
30
■ 총공회 인물사로 본 '이 노선의 오늘'
담당 | 2018.12.22 | 추천 0 | 조회 259
담당 2018.12.22 0 259
(경제) 교인이 돈을 갚으라 하자, 십일조에서 제하라 했던 사건 1
" | 2018.12.22 | 추천 0 | 조회 267
" 2018.12.22 0 267
(서부)백 목사님의 사후, 서부교회의 운영권 형태 1
" | 2018.12.24 | 추천 0 | 조회 314
" 2018.12.24 0 314
목회자를 '지도'한 교인
" | 2019.01.25 | 추천 0 | 조회 259
" 2019.01.25 0 259
목회자가 본 교회, 교인이 본 목회자 - 중마동교회를 중심으로
" | 2019.02.10 | 추천 0 | 조회 314
" 2019.02.10 0 314
세상을 정말 우습게 알았던 공회인들 - 자신감 자부심이 균형은 잃었지만
담당 | 2019.03.28 | 추천 0 | 조회 201
담당 2019.03.28 0 201
New 결혼 주례 목사님에게 신랑이 '이 종이만 읽으시라'
" | 2019.05.19 | 추천 0 | 조회 45
" 2019.05.19 0 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