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언/연구

닉 부이치치의 회개 호소

작성자
작성일
2020.09.01
https://youtu.be/Ffy3_Awh_9k

 

지금은 회개해야 할 때입니다.

회개하라. 천국이 가까왔느니라.

닉 부이치치의 회개 호소
전체 0

전체 134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10323
New UP ''코로나는 사기이다'' 미국상원공식발표입니다. 첨부파일 (7)
10323 | 교인7 | 2021.06.15
교인7 2021.06.15 0 43
10310
New 총공회의 변질 율법주의와 물질주의 (10)
10310 | 주여어찌하오리까 | 2021.06.13
주여어찌하오리까 2021.06.13 0 92
10307
UP '그런데...' (3)
10307 | (평)신도 | 2021.06.12
(평)신도 2021.06.12 0 114
10230
아시아 선교역사에 '명언'들, 역사적 요약이며 통찰
10230 | (전호진) | 2021.05.30
(전호진) 2021.05.30 0 134
10229
모든 교회의 교리들은 개혁교회의 교리를 목표로 진행됨. (1)
10229 | 신학생 | 2021.05.29
신학생 2021.05.29 0 106
10226
세대주의노선의 완성은 지방교회노선. (3)
10226 | 신학생 | 2021.05.28
신학생 2021.05.28 0 110
10213
공회 여성의 결혼 추진에 대한 안내문 - 부공3 공지
10213 | 부공3 | 2021.05.27
부공3 2021.05.27 0 67
10220
결혼 출산 취업과 우리의 공회 신앙
10220 | " | 2021.05.27
" 2021.05.27 0 124
10194
총공회의 미래가 걱정됩니다. (9)
10194 | 주여어찌하오리까 | 2021.05.24
주여어찌하오리까 2021.05.24 0 322
10188
넌 누구냐? (1)
10188 | 학생 | 2021.05.24
학생 2021.05.24 0 175
10171
코로나시대, 백신을 어떻게 보시나요? 첨부파일 (11)
10171 | 교인7 | 2021.05.19
교인7 2021.05.19 0 256
10170
개혁주의 교리에서 공회교리(삼분설, 마음은 물질 등)로의 깊어짐. (1)
10170 | 신학생 | 2021.05.19
신학생 2021.05.19 0 113
10169
총공회노선과 특수침례교신앙노선의 가까움. (1)
10169 | 신학생 | 2021.05.19
신학생 2021.05.19 0 107
10168
진리의 단일성
10168 | 신학생 | 2021.05.19
신학생 2021.05.19 0 86
10140
한국교회의 예배, 설교, 선교 - 인요한의 두레교회 특강
10140 | 회원 | 2021.05.13
회원 2021.05.13 0 122
10053
주기철 목사님의 순교 동기
10053 | 공회 | 2021.04.26
공회 2021.04.26 0 17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