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언

계시록8:7, 피섞인 우박이 과학의 폐단인가?

작성자
연구원20
작성일
2020.05.07
(pkist의 답변만이 아니라 많은 분들의 의견을 듣기 위하여 발언게시판에 올립니다.)

1973년 목사님은 계8:7에서 '피섞인 우박' 재앙을 20세기 과학이 세상 사람들의 인성을 파괴한 것으로 해석하셨습니다. 1950년대에도 그랬다고 들었습니다. 이 해석은 일반 정통 신학과 같습니다.

오늘 우리로서는 그 해석이 맞을까요?
맞다면 왜 그렇게 볼 수 있는지?

'피섞인 우박이 과학의 폐단'인가?
전체 1

  • 2020-05-21 05:08
    일곱 재앙의 진전 과정을 보면 그렇게 보입니다.

전체 79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3365
New 100년 이 인물, 오늘의 우리가 아닌가?
회원 | 2020.05.27 | 추천 0 | 조회 30
회원 2020.05.27 0 30
3341
교회의 찬양, 조심할 사례 - 장송곡을 축제의 노래로.. 이미지
회원 | 2020.05.20 | 추천 0 | 조회 65
회원 2020.05.20 0 65
3295
계시록8:7, 피섞인 우박이 과학의 폐단인가? (1)
연구원20 | 2020.05.07 | 추천 0 | 조회 86
연구원20 2020.05.07 0 86
2974
총공회현황정리 (5)
성도 | 2020.03.08 | 추천 0 | 조회 483
성도 2020.03.08 0 483
2921
실시간 문제점 (제-관)
교인 | 2020.02.22 | 추천 0 | 조회 283
교인 2020.02.22 0 283
2765
UP 신사참배 투쟁 과정의 '순천노회'에 대한 논쟁
회원 | 2020.01.15 | 추천 0 | 조회 202
회원 2020.01.15 0 202
3233
순천노회의 신사참배 반대운동은 허위
" | 2020.04.17 | 추천 0 | 조회 113
" 2020.04.17 0 113
2704
새 길 위에 펼쳐질 새 역사. (4)
회원 | 2019.12.31 | 추천 0 | 조회 362
회원 2019.12.31 0 362
2602
CCC 회장의 간증 (전남 신안 출신) (1)
김준곤 | 2019.11.30 | 추천 0 | 조회 429
김준곤 2019.11.30 0 429
2448
옛사람 죽이라 했는데 (3)
고명신 | 2019.10.23 | 추천 0 | 조회 547
고명신 2019.10.23 0 547
1274
경솔함을 회개하며 (행정실 1289번으로 - 관)
bsh | 2019.09.17 | 추천 0 | 조회 540
bsh 2019.09.17 0 540
1126
연구소를 중심으로 본 '한국 교계 지도자들의 최근 동향'
회원 | 2019.08.22 | 추천 0 | 조회 613
회원 2019.08.22 0 613
1115
글 이동 - (토론)7등잔은 낮에도 밝히는가?
연구4 | 2019.08.18 | 추천 0 | 조회 309
연구4 2019.08.18 0 309
1085
대구 기도원이 부공2로 넘어갔습니다.... 이미지 (1)
부공 대통합 | 2019.08.08 | 추천 0 | 조회 607
부공 대통합 2019.08.08 0 607
1075
건의합니다.(회원제로 운영하시는것이 어떨지) (8)
공회성도 | 2019.07.29 | 추천 0 | 조회 706
공회성도 2019.07.29 0 706
1050
부공3 내계 집회 진행 건의 (1)
회원 | 2019.07.13 | 추천 0 | 조회 654
회원 2019.07.13 0 6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