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언

새 길 위에 펼쳐질 새 역사.

작성자
회원
작성일
2019.12.31
새 길.

드높은 둥지 위에 어미 독수리가 새끼를 벼랑 끝으로 메몰차게 사지로 내몰 때는 비정함으로 느꼈을지 몰라도
조금 지나 땅을 박차고 자기의 한계를 초월하여 창공을 훨훨 나는 아기 독수리에게는
비로소 끝없는 비상을 실현케 해 주신 지극한 그 어머님의 사랑이었다는 사실을
왜 그 때는 몰랐을까?

옛 길만 고집하던 우리들에게 새 길을 열어 놓으신 주님.
도저히 안될 것만 같던 앉은뱅이의 구걸을 벗어나게끔 자립과 독립의 새 현실을 주심에 감사드리며
2020년에는 이 곳을 찾는 모든 이들과 함께 우리 주님의 새 역사를 볼 수 있기를 기도해 봅니다.

2019-12-31 Hin.
전체 4

  • 2020-01-01 06:00
    한 사람. 

    만군의 여호와가 말하노라
    그 날에는 방언이 다른 열국 백성 열 명이
    유다 사람 하나의 옷자락을 잡을 것이라
    곧 잡고 말하기를 하나님이 너희와 함께 하심을 들었나니
    우리가 너희와 함께 가려 하노라 하리라 하시니라 (스가랴 8:23)

  • 2020-01-01 06:42
    아무리 접었다 폈다를 무한반복 하더라도
    재빨리 원상복귀가 가능한 유연성.

    다양성의 원소적 혼돈 속에서
    유연한 창조 질서가 세워지다.
    창세기1:1-4

    • 2020-01-04 16:06
      '유'(柔)와  '연'(柔)에서 시작된 유연성(柔軟性) = 믿음의 여유에서 나오는 온유(溫柔)

      신명기32:1-2
      하늘이여 귀를 기울이라 내가 말하리라 땅은 내 입의 말을 들을지어다
      나의 교훈은 내리는 비요 나의 말은 맺히는 이슬이요 '연한' 풀 위에 가는 비요 채소 위에 단 비로다

      욥기14:7
      나무는 소망이 있나니 찍힐지라도 다시 움이 나서 '연한' 가지가 끊이지 아니하며

      욥기38:25-27
      누가 폭우를 위하여 길을 내었으며 우뢰의 번개 길을 내었으며
      사람 없는 땅에, 사람 없는 광야에 비를 내리고
      황무하고 공허한 토지를 축축하게 하고 '연한' 풀이 나게 하였느냐

      이사야15:6
      니므림 물이 마르고 풀이 시들었으며 '연한' 풀이 말라 청청한 것이 없음이로다

      이사야18:5-6
      추수하기 전에 꽃이 떨어지고 포도가 맺혀 익어 갈 때에 내가 낫으로 그 '연한' 가지를 베며 퍼진 가지를 찍어버려서
      산의 독수리들에게와 땅의 들짐승들에게 끼쳐주리니 산의 독수리들이 그것으로 과하하며 땅의 들짐승들이 다 그것으로 과동하리라 하셨음이니라

      이사야53:1-2
      우리의 전한 것을 누가 믿었느뇨 여호와의 팔이 뉘게 나타났느뇨
      그는 주 앞에서 자라나기를 '연한' 순 같고 마른 땅에서 나온 줄기 같아서 고운 모양도 없고 풍채도 없은즉 우리의 보기에 흠모할만한 아름다운 것이 없도다

      이사야66:14
      너희가 이를 보고 마음이 기뻐서 너희 뼈가 '연한' 풀의 무성함 같으리라 여호와의 손은 그 종들에게 나타나겠고 그의 진노는 그 원수에게 더하리라

  • 2020-01-01 07:15
    말세에 처한 우리를 향하신 주님의 기도

    1. 선과 악, '중심'이 바로 되게 하옵소서.
    2. 선포와 청중, '예배'가 바로 되게 하옵소서.
    3. 전수와 연결, 신앙 '계대"가 바로 이어지게 하옵소서.

    중심. 예배. 계대.

    우리가 다 주님 중심의 한마음 한뜻으로
    '우리'라는 단일교회로 '하나'되게 하옵소서. 요한복음17:15,8,20,11

    15.  선악의 중심
    내가 비옵는 것은 저희를 세상에서 데려 가시기를 위함이 아니요
    오직 악에 빠지지 않게 보전하시기를 위함이니이다

    08.  말씀 선포와 전달의 예배
    나는 아버지께서 내게 주신 말씀들을 저희에게 주었사오며
    저희는 이것을 받고 내가 아버지께로부터 나온 줄을 참으로 아오며
    아버지께서 나를 보내신 줄도 믿었사옵나이다

    20.  신앙 계대의 체계
    내가 비옵는 것은
    이 사람들만 위함이 아니요
    또 저희 말을 인하여 나를 믿는 사람들도 위함이니

    11.  하나된 단일교회
    나는 세상에 더 있지 아니하오나 저희는 세상에 있사옵고 나는 아버지께로 가옵나니
    거룩하신 아버지여 내게 주신 아버지의 이름으로 저희를 보전하사
    '우리'와 같이 저희도 '하나'가 되게 하옵소서

전체 73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2765
신사참배 투쟁 과정의 '순천노회'에 대한 논쟁
회원 | 2020.01.15 | 추천 0 | 조회 42
회원 2020.01.15 0 42
2704
새 길 위에 펼쳐질 새 역사. (4)
회원 | 2019.12.31 | 추천 0 | 조회 177
회원 2019.12.31 0 177
2602
CCC 회장의 간증 (전남 신안 출신) (1)
김준곤 | 2019.11.30 | 추천 0 | 조회 217
김준곤 2019.11.30 0 217
2448
옛사람 죽이라 했는데 (3)
고명신 | 2019.10.23 | 추천 0 | 조회 406
고명신 2019.10.23 0 406
1274
경솔함을 회개하며 (행정실 1289번으로 - 관)
bsh | 2019.09.17 | 추천 0 | 조회 417
bsh 2019.09.17 0 417
1126
연구소를 중심으로 본 '한국 교계 지도자들의 최근 동향'
회원 | 2019.08.22 | 추천 0 | 조회 459
회원 2019.08.22 0 459
1115
글 이동 - (토론)7등잔은 낮에도 밝히는가?
연구4 | 2019.08.18 | 추천 0 | 조회 195
연구4 2019.08.18 0 195
1085
대구 기도원이 부공2로 넘어갔습니다.... 이미지 (1)
부공 대통합 | 2019.08.08 | 추천 0 | 조회 452
부공 대통합 2019.08.08 0 452
1075
건의합니다.(회원제로 운영하시는것이 어떨지) (8)
공회성도 | 2019.07.29 | 추천 0 | 조회 581
공회성도 2019.07.29 0 581
1050
부공3 내계 집회 진행 건의 (1)
회원 | 2019.07.13 | 추천 0 | 조회 519
회원 2019.07.13 0 519
1045
손양원의 '6.25 전쟁 시국 설교' - 1950.7.13.
담당 | 2019.07.10 | 추천 0 | 조회 428
담당 2019.07.10 0 428
996
섣부른 공회인, 철없는 아이 소리
회원 | 2019.06.23 | 추천 0 | 조회 437
회원 2019.06.23 0 437
971
서부교회 공식 입장 "총공회는 나뉜적 없고, 본부는 서부교회" (1)
방청객 | 2019.06.02 | 추천 0 | 조회 606
방청객 2019.06.02 0 606
964
'나 언어' (2)
교인 | 2019.05.30 | 추천 0 | 조회 513
교인 2019.05.30 0 513
954
전국 모든총공회교인분들의 소망 (1)
지켜보다 | 2019.05.26 | 추천 0 | 조회 443
지켜보다 2019.05.26 0 4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