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언/연구

AI(인공지능)는 인간의 마음을 가질 수 있는가?

발언
작성자
신학
작성일
2022.11.14
1. 11월6일에 청주서문교회에서 "기독교변증 컨퍼런스 'AI와 영혼, 죽음 후의 삶"에 대한 컨퍼런스가 있었습니다. 가장 주요한 주제는 AI는 영혼을 가질 수 있는가? 였습니다.

AI(인공지능)가 영혼을 가질 수 있는가? 에 대한 발제자들의 결론은, 이분설을 모두 믿기에 인공지능은 영혼을 가질 수 없다 였습니다.

이분설은 "영혼 = 마음 = 정신 = 생각 감정 의지 등" 이기에 물질인 인공지능이 비물질인 영혼을 가질 수 없다고 결론이 나올 수 밖에 없는 것 같습니다. 이번 컨펀런스에서 공회의 삼분설론 접근하여 AI가 인간의 마음을 가질 수 있는가? 로 토의 했으면 좋았을 것 같습니다.




2. 관련기사:

“과학 틀 넘어서면, 영혼 있다는 수많은 증거 존재” : 목회/신학 : 종교신문 1위 크리스천투데이 - https://www.christiantoday.co.kr/news/350870
전체 2

  • 2022-11-14 09:35
    영이 죽은 불신자는 물질로만 살고, 불신자 할 수 있는 것은 AI가 다 할 수 있을 것입니다.

    지식, 이미 인간을 아득히 넘어 섰고.
    이성, 판단의 영역인데 역시 추월 중.
    의지, 벌써 목적 설정 추진까지 가능.
    감정, 뇌의 감정 영역도 파악 활용 중.
    양심, 지식을 따라 가니 동물도 있고.

    남은 것은 믿어지는 마음, 믿는 것이 아니라 믿어지는 신앙의 세계뿐입니다. 나귀도 붙들어 주시면 선지자를 가르치나 그것은 하나님의 결정이지 인간에게 맡기지 않았으니, 주어지는 신령한 은혜만 불가하고 나머지는 창조로부터 물질과 타락한 인간에게 맡겨 놓은 것이어서 AI의 발전이란 우주를 개척해 나가는 인간을 우리가 직켜 보며 구경하는 것처럼 상대할 뿐입니다.

    1996년에 세계최초로 복제동물인 복제 양 돌리가 만들어 졌을 때 부터라도, 정통신학계가 이분설이 아닌 마음이 물질이라는 삼분설로 접근 하였으면 하는 아쉬움이 있습니다.

  • 2022-11-20 06:15
    과학계에선 인공지능의 다음단계를 인공뇌로 생각하는 것 같습니다. 관련기사 입니다.

    인간 뇌세포가 인공지능보다 컴퓨터게임 빨리 배웠다 : 과학 : 미래&과학 : 뉴스 : 한겨레모바일 - https://m.hani.co.kr/arti/science/science_general/1023960.html#cb


    SF가 현실로… 인공뇌가 ‘의식’을 갖는다면? : 동아사이언스 - https://m.dongascience.com/news.php?idx=28325

전체 180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12700
New UP 한겨울 혹한기와 이듬해 농사 관계로 본 신앙생활의 현실
12700 | 공회원 | 2023.01.31
공회원 2023.01.31 0 23
12669
[김병옥] 공회의 생명력
12669 | 김병옥 | 2023.01.24
김병옥 2023.01.24 0 165
12670
[김병옥] 공회의 지향점 (2)
12670 | 김병옥 | 2023.01.24
김병옥 2023.01.24 0 254
12630
신앙의 생활 - 공회교훈 모음 (내용 추가)
12630 | (생활지도) | 2023.01.15
(생활지도) 2023.01.15 0 169
12647
[자세] 목적에 집념은 성공의 기본
12647 | " | 2023.01.15
" 2023.01.15 0 131
12666
[자세] 시험이란 혼자 치르는 것
12666 | " | 2023.01.22
" 2023.01.22 0 66
12667
[명절] 신앙 내면을 굳게 가질 절호의 기회
12667 | " | 2023.01.22
" 2023.01.22 0 117
12596
'영생의 소망'이라는 깨달음의 실상. (3)
12596 | 교인 | 2023.01.07
교인 2023.01.07 0 214
12617
[재독] 죄악을 끊어 던지라. (17)
12617 | 교인 | 2023.01.13
교인 2023.01.13 0 290
12628
김용의 선교사 소개 (1)
12628 | 교인 | 2023.01.15
교인 2023.01.15 0 208
12648
성도가 서로 교통하는 것과,
12648 | 김병옥 | 2023.01.19
김병옥 2023.01.19 0 175
12294
능동적 순종, 수동적 순종 - 교계의 논쟁 (1)
12294 | 공회원 | 2022.10.18
공회원 2022.10.18 0 236
12404
합동교단 "능동적 순종 헌의안 이대위서 신학부로 넘어감"
12404 | 신학 | 2022.11.14
신학 2022.11.14 0 166
12433
개혁주의 노선에서 "매일의 칭의 - 칭의의 갱신" (2)
12433 | 신학 | 2022.11.21
신학 2022.11.21 0 225
12626
신사참배 반대가 항일운동 독립운동인가? (1)
12626 | 신학 | 2023.01.15
신학 2023.01.15 0 111
12263
인간 뇌에 칩 이식 사물조작 임상시험 기사 (1)
12263 | 신학 | 2022.10.11
신학 2022.10.11 0 257
11991
`인공지능과 자유의지` (2)
11991 | 신학 | 2022.07.21
신학 2022.07.21 0 296
12407
AI(인공지능)는 인간의 마음을 가질 수 있는가? (2)
12407 | 신학 | 2022.11.14
신학 2022.11.14 0 195
12424
동물의 마음의 관찰은(증명) 현장에서.. (4)
12424 | 신학 | 2022.11.17
신학 2022.11.17 0 177
11971
성구 해석 - 베드로전서 3:18-20 (10)
11971 | 한양 | 2022.07.19
한양 2022.07.19 0 298
11999
성구 해석... 벧전3:18-20 (글 이동 - 관) (1)
11999 | 일반인 | 2022.07.24
일반인 2022.07.24 0 308
12000
성구 해석을 정정합니다 - 벧전3:18-20 (글 이동, 관)
12000 | 일반인 | 2022.07.24
일반인 2022.07.24 0 429
12379
죽음, 삼일, 부활 (56)
12379 | 한양 | 2022.11.08
한양 2022.11.08 0 331
11726
같은 교회, 다른 방향 - 2000년 국내 최고 유명한 주일학교 (1)
11726 | 공회원 | 2022.05.21
공회원 2022.05.21 0 545
11701
어거스틴의 영혼유전설 (1)
11701 | 신학 | 2022.05.14
신학 2022.05.14 0 400
12051
개혁주의 노선의 분들께 - 삼분론에 대하여 (21)
12051 | 신학 | 2022.08.16
신학 2022.08.16 0 576
12243
한국교회의 종말론 - 천년왕국에 대하여 (4)
12243 | 신학 | 2022.10.05
신학 2022.10.05 0 224
11342
자발적 교회 분립 사례와 개척 현장에서 조심할 부분 (1)
11342 | 공회인 | 2022.02.15
공회인 2022.02.15 0 670
11241
신앙의 전투 양상 (사자의 사냥법, 실패)
11241 | 연구 | 2022.01.23
연구 2022.01.23 0 512
11194
성경읽기 30분, 통성기도 30분, 전도하기 3분. (1)
11194 | 교인 | 2022.01.03
교인 2022.01.03 0 666
11147
비밀글 한 주간 현실 속에서 주신 이치의 깨달음. (작성자 요청, 잠금) (6)
11147 | 교인 | 2021.12.19
교인 2021.12.19 0 235
12190
큐티와 새벽예배 (새벽시간 두 행정에 대한 비교) (2)
12190 | 교인 | 2022.09.21
교인 2022.09.21 0 381
11049
대통령 출마를 준비하는 부공3 출신의 한 교인 이야기 (2)
11049 | (부공3) | 2021.11.23
(부공3) 2021.11.23 0 645
10680
15세, 성공한 농업경영 학생
10680 | 서기 | 2021.08.28
서기 2021.08.28 0 656
10350
시무투표의 약점에 대하여.. (2)
10350 | 교인 | 2021.06.21
교인 2021.06.21 0 662
10793
전쟁이 일어난다면 (4)
10793 | 교인 | 2021.09.27
교인 2021.09.27 0 623
11304
프랑스 혁명에 대한 고찰 (5)
11304 | 교인 | 2022.02.08
교인 2022.02.08 0 6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