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언/연구

세대주의노선의 완성은 지방교회노선.

작성자
신학생
작성일
2021.05.28

저의 지인중에 지방교회에 다니시는 분이 계십니다.이분이 예수님을 30대초반에 믿게 되셨는데, 일반교회를 다니다 정통세대주의노선을 알게 되시고 엄청난 충격을 받으시고(은혜받아서) 세대주의노선의 교회로 옮겨서 신앙생활을 열심히 하셨습니다.

그리고 시간이 꽤 흐른후에 지방교회노선을 접하게 되셨습니다. 그리고 더 큰 충격을 받으셨다고 합니다. 본인은 세대주의노선이 세계최고인지 알았는데,지방교회르니 접하고 배워보니, 세대주의노선에서 더 깊어지고 완성된 노선이 지방교회노선임을 깨닫게 되고, 이번엔 지방교회로 교회를 옮기시게 됩니다.

그러다 총공회노선을 접하게 되고 배우시게 됩니다.과거의 충격보다 더 큰 충격을 받게 되십니다. 지방교회노선이 세계최고 인지 알았는데, 총공회가 더 바른노선과 교리임을 알게 되었고, 총공회의 교리를 수용하시게 됩니다.

 

제가 살펴본바로도 실제 세대주의노선과 교리와 지방교회노선과 교리는정확하게 연결되고 깊어진면이 많다고 보여집니다.

지방교회는 백목사님을 전혀 접하지 않고, 삼분론 - 법리적구속/유기적구원 등의 공회교리와 일맥상통 하는 부분이 많다고 저는 생각합니다.

 

ps) 이 글은 저와 지방교회지인과의 개인적 깨달음이어서, 세대주의노선 지방교회노선의 교인분들은  동의하지 않을 수 있습니다.

 

세대주의교리와 노선 -) 지방교회 교리와노선 -) 총공회 교리와 노선  에 대하여 어떻게 연결되고(연속성) 깊어졌는지 연구해보면 좋을 것 같습니다.

전체 3

  • 2021-05-28 09:03
    제가 말한 정통주의세대주의 노선은, 구약-신약 모두 오직 믿음으로 (기본)구원받는 다는 노선입니다.지방교회도 그렇구요.

  • 2021-05-30 07:55
    지방교회는 교파교단(지방교회 외 모든 기독교)은
    "회복안된" 노선으로 평가합니다.
    지방교회는 워치만니와 위트니스리를 통하여 "신앙적으로 교리적으로 "회복된" 노선으로 믿고 있습니다.

    그러니 지방교회의 자부심은 개혁주의나 총공회보다 더 강합니다. 지방교회는 교파교단도 모두 구원받았다고 믿습니다.

  • 2021-05-31 16:12
    워치만니목사님은 예수님을 믿고 나서 형제교회에서 신앙생활을 하게 됩니다. 형제교회는 세대주의노선의 교회입니다. 그리고 워치만니목사님은 기독교신앙서적을 3000권 정도 읽으시고, 형제교회를 나와서 지방교회를 세우게 됩니다.

    저의 판단으로는 워치만니목사님이 읽으신 3000권의 책들 중에 세대주의노선의 책들이 많았지 않았을까 생각합니다.

    지방교회의 교리에서 가장 놀랐던 부분 중에 한 가지는
    유기적구원에 실패한자는 천년왕국에 못들어가고 바깥어두운곳에서 연단의 과정을 거친 후에, 천년왕국이 끝나면 새하늘새땅에 들어가게 된다는 교리였습니다.

    총공회는 성도개인의 건설구원에서 실패한 부분은 "바깥어두운곳에서 영원히 고통받는다" 인데, 지방교회는 천년동안 성도자체가 "바깥어두운 곳"에서 고통받는다 라고 이해하고 있습니다.

    ps) 최근에 제가 올린 글들 말고는, 앞으로는 한꺼번에 정리된 글을 올리도록 하겠습니다. 조금씩 글을 올려 보는 분들께 불편을 드려 죄송합니다.

전체 134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10323
New UP ''코로나는 사기이다'' 미국상원공식발표입니다. 첨부파일 (7)
10323 | 교인7 | 2021.06.15
교인7 2021.06.15 0 42
10310
New 총공회의 변질 율법주의와 물질주의 (10)
10310 | 주여어찌하오리까 | 2021.06.13
주여어찌하오리까 2021.06.13 0 91
10307
UP '그런데...' (3)
10307 | (평)신도 | 2021.06.12
(평)신도 2021.06.12 0 114
10230
아시아 선교역사에 '명언'들, 역사적 요약이며 통찰
10230 | (전호진) | 2021.05.30
(전호진) 2021.05.30 0 134
10229
모든 교회의 교리들은 개혁교회의 교리를 목표로 진행됨. (1)
10229 | 신학생 | 2021.05.29
신학생 2021.05.29 0 105
10226
세대주의노선의 완성은 지방교회노선. (3)
10226 | 신학생 | 2021.05.28
신학생 2021.05.28 0 110
10213
공회 여성의 결혼 추진에 대한 안내문 - 부공3 공지
10213 | 부공3 | 2021.05.27
부공3 2021.05.27 0 67
10220
결혼 출산 취업과 우리의 공회 신앙
10220 | " | 2021.05.27
" 2021.05.27 0 124
10194
총공회의 미래가 걱정됩니다. (9)
10194 | 주여어찌하오리까 | 2021.05.24
주여어찌하오리까 2021.05.24 0 322
10188
넌 누구냐? (1)
10188 | 학생 | 2021.05.24
학생 2021.05.24 0 175
10171
코로나시대, 백신을 어떻게 보시나요? 첨부파일 (11)
10171 | 교인7 | 2021.05.19
교인7 2021.05.19 0 256
10170
개혁주의 교리에서 공회교리(삼분설, 마음은 물질 등)로의 깊어짐. (1)
10170 | 신학생 | 2021.05.19
신학생 2021.05.19 0 113
10169
총공회노선과 특수침례교신앙노선의 가까움. (1)
10169 | 신학생 | 2021.05.19
신학생 2021.05.19 0 107
10168
진리의 단일성
10168 | 신학생 | 2021.05.19
신학생 2021.05.19 0 85
10140
한국교회의 예배, 설교, 선교 - 인요한의 두레교회 특강
10140 | 회원 | 2021.05.13
회원 2021.05.13 0 122
10053
주기철 목사님의 순교 동기
10053 | 공회 | 2021.04.26
공회 2021.04.26 0 17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