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언/연구

전체 139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5237
말씀의 지식과 현실 실행의 괴리-실제 경험으로
5237 | 담사 | 2020.12.17
담사 2020.12.17 0 368
5065
애초의 양성원, 이대로가 ..합리인가_ 첨부파일 (22)
5065 | (평)신도 | 2020.10.31
(평)신도 2020.10.31 0 1033
4981
레위기 17장 도축법, 집회 교재를 중심으로 (3)
4981 | 참석자 | 2020.10.02
참석자 2020.10.02 0 545
4901
분담과 재편의 필요성 (2)
4901 | 교인 | 2020.09.10
교인 2020.09.10 0 613
4872
예배 징계에 대한 회개가 먼저, 그 다음 핍박에 대한 연단 (1)
4872 | 부공3 | 2020.09.03
부공3 2020.09.03 0 682
4864
닉 부이치치의 회개 호소
4864 | | 2020.09.01
2020.09.01 0 504
4840
중독과 예배, 그러면 종식. (3)
4840 | 장로 | 2020.08.27
장로 2020.08.27 0 484
4782
나와 가정과 나라를 살리는 회개기도 (14)
4782 | 곰팅 | 2020.08.23
곰팅 2020.08.23 0 708
4776
고신에는 '고신 예배'를 외친다. 대구공회는 '공회 예배'를 외치는가? (1)
4776 | 금산 | 2020.08.21
금산 2020.08.21 0 631
4764
거창 관련 보도 (8)
4764 | mundab | 2020.08.19
mundab 2020.08.19 0 981
4409
접촉의 중요성에 대한 내용입니다.
4409 | 교인 | 2020.08.18
교인 2020.08.18 0 417
3560
여호와의 이름을 망령되이 일컫지 말라. (2)
3560 | 목동 | 2020.07.12
목동 2020.07.12 0 608
3483
기도는 만능 (2)
3483 | 반사 | 2020.06.28
반사 2020.06.28 0 735
3365
100년 이 인물, 오늘의 우리가 아닌가?
3365 | 회원 | 2020.05.27
회원 2020.05.27 0 641
3341
교회의 찬양, 조심할 사례 - 장송곡을 축제의 노래로.. 이미지
3341 | 회원 | 2020.05.20
회원 2020.05.20 0 6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