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답

창1:2 '하나님의 신'은 어느 분인지?

2018이후
작성자
연경팀
작성일
2019.05.31
창1:2 "하나님의 신은 수면에 운행하시니라"고 했는데,

설교록 '89.5.11, 목요일 새벽'에는 .... 그때에 창조하시고 ‘하나님은 흑암 깊은 곳 수면에 운행하셨다’ 거게 다니셨다, 창조 된 창조물 거게 하나님이 다니셨다 이렇게 했는데 그때에 다니신 하나님은 곧 영원 전 하나님의 의지 세계에서 하나님의 목적을 맡으신 하나님이시오, 목적 곧 택함을 맡으신 하나님, 곧 그리스도라는 하나님, 곧 제이위 성자라는 하나님이 그때에 수면을 운행하셨습니다. 라고 되어 있습니다.

삼위일체 하나님 중에 어느 분이 맞는지요?
전체 1

  • 2019-05-31 20:24
    창1:2의 하나님의 신은 수면에 운행하시니라고 하신 하나님의 신은
    성령 하나님이십니다.
    3위 성령 하나님은 '성신'과 '성령'으로 성경에 기록되어 있는데
    창1:2에서 '하나님의 신'은 명확하게 성령이십니다.

    참고로 요1:1 이하에서 '말씀'이라고 하신 것은 2위 성자 하나님으로
    천지를 창조하신 분이십니다.

    우리가 알아야 할 것은 삼위일체 중 한 분만 표시 될 때는
    그 하나님이 중심에 서서 역사하신다는 것이지 다른 두 분은 상관이 없다는 것이 아닙니다. 삼위일체는 기계적 분할적 3위1체가 아니라 떨어질 수 없는 분이십니다.

    성경의 곳곳에 삼위일체 중 한 분의 이름이 앞설 때는 다른 분은 무관하다는 것이 아닙니다.

    백 목사님은 구약의 여호와가 나중에 사람 되어 오신 2위 하나님이라 하시지만
    사64:8 '여호와여 주는 우리 아버지'라는 대목에서 분명히 여호와는 성부 하나님이십니다.

    구약의 여호와는 거의 2위 성자 하나님. 성부 하나님으로 표현할 때가 있고
    때로는 한 이름을 함께 쓸 수 있습니다.

    여호의 신은 성령 하나님이 분명합니다.
    그러나 성자의 '창조'를 중심으로 설명하다 보면 수면 위에 다니신
    그 하나님이 바로 2위 성자로 표현할 수 있습니다.

    예를 들어서 부모는 하나님의 은혜의 기관인데
    알기 쉽게 또 부모의 역할을 강조하기 위해 '부모는 바로 하나님'이라 할 수 있습니다.
    이 표현 그대로만 두고 따지면 이단이라 할 수 있겠으나
    이 표현이 강조하고자 하는 것은 하나님이 부모를 손발로 사용했다는 뜻을
    강조한 것과 같은 이치입니다.

전체 565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공지
이용 안내 - '비공개 문답'의 경우
직원 | 2018.02.21 | 추천 0 | 조회 1613
직원 2018.02.21 0 1613
2420
New UP [꿈] 무서운 꿈에 관하여 (1)
*470 | 2019.10.15 | 추천 0 | 조회 1
*470 2019.10.15 0 1
2419
New UP [목회] 사례비 (1)
*467 | 2019.10.15 | 추천 0 | 조회 3
*467 2019.10.15 0 3
2418
New UP [이성] 간음이 어느 정도 큰 죄인지.. (1)
*464 | 2019.10.15 | 추천 0 | 조회 4
*464 2019.10.15 0 4
2416
New UP [주일] 몽학선생과 율법과 주님의 복음 (1)
*461 | 2019.10.15 | 추천 0 | 조회 5
*461 2019.10.15 0 5
2415
New UP [성구] 우리가 해야 될 일과 말아야 할 일은? (1)
*456 | 2019.10.15 | 추천 0 | 조회 3
*456 2019.10.15 0 3
2414
New UP [성경관] 저는 이렇게 생각합니다..(헬라어, 원어) (1)
*454 | 2019.10.15 | 추천 0 | 조회 1
*454 2019.10.15 0 1
2413
New UP [꿈] 꿈, 계시, 환상, 말씀 (1)
*452 | 2019.10.15 | 추천 0 | 조회 3
*452 2019.10.15 0 3
1509
New [집회] 총공회 집회에 관하여.... (1)
*450 | 2019.10.14 | 추천 0 | 조회 8
*450 2019.10.14 0 8
1508
New [목회] 성경을 차례대로 읽으면서 설교하는 것? (1)
*447 | 2019.10.14 | 추천 0 | 조회 5
*447 2019.10.14 0 5
1503
New [사회] 브라질축구 (1)
*445 | 2019.10.14 | 추천 0 | 조회 3
*445 2019.10.14 0 3
1502
New [신앙자세] 투견에 대해? (1)
*441 | 2019.10.14 | 추천 0 | 조회 2
*441 2019.10.14 0 2
1501
New [직업] 직장문제 때문에? (1)
*437 | 2019.10.14 | 추천 0 | 조회 2
*437 2019.10.14 0 2
1500
New [교리상식] 사도신경의 출처를 알고 싶습니다. (1)
*436 | 2019.10.14 | 추천 0 | 조회 3
*436 2019.10.14 0 3
1499
New [교회행사] 맥추감사주일 날짜를 정하는 기준은? (1)
*433 | 2019.10.14 | 추천 0 | 조회 2
*433 2019.10.14 0 2
1498
New [성경일반] 성경 연대기 질문 (1)
*432 | 2019.10.14 | 추천 0 | 조회 2
*432 2019.10.14 0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