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답

대구와 거창의 '집회 장소' 재건축

작성자
대구공회
작성일
2019.04.26
대구공회 모든 목사와 교인들이 존경해 마지 않는 분이 최근 주변에 발언하는 내용을 보면


연구소 측에서 노곡동 대구 집회 장소와 거창의 도평 집회 장소가 불법 시설이라고 철거하도록 민원을 넣었다면서
공회들이 돈을 모아 대처를 해야 한다는데 배경과 내용을 설명해 주시기 바랍니다.


지금 각 공회 지도자를 만나며 이렇게 호소하는 분은 대구공회의 집회 대회장으로 거명까지 되었다는 말도 있고 대구공회와 부산공회의 조직신학을 주도하는 분이라는 말도 있으나 확인이 되지 않아서 실명은 밝히지 않겠습니다. 일설에는 서울역 앞에서 도시빈민 선교를 하다가 은퇴를 해서 전국 교회를 지도하고 다닌다는 말도 있고, 어떤 사람들은 초등학교 때부터 사기꾼으로 유명해서 인간 취급도 하지 않는다는 극단적 비판이 함께 나오고 있습니다. 백영희 목사님이 남겨 둔 총공회 매연일까요?
전체 4

  • 2019-04-26 11:53
    (서부교회의 경제)
    백 목사님 사후, 서부교회는 때 아닌 시설 개선 공사가 줄을 이었습니다. 백 목사님 생전에 예배당과 돈을 아끼던 목사님은 못 하나를 박지 않으려 그렇게 노력을 했으나, 이제 눈 먼 돈으로 바뀌며 행정실에서는 직원 월급부터 올리고 교회는 각종 공사를 쏟아 내고 있었습니다. 목사님 사후 서부교회의 훗날을 보는 기준은 많지만 그 중에 '경제'를 두고는 이런 면 하나를 통탄했으나 이미 공무원식으로 바뀐 서부교회의 폭주를 막을 길은 없었습니다.

    (공회의 경제)
    같은 시기에 서부교회의 돈 빼먹기를 보고 있던 거창과 대구의 집회 장소, 그리고 양성원을 주도 하던 서영호 반대측에서는 각종 공사를 핑계로 공회 돈을 쓸어 담고 있었습니다. 지금 대구와 거창의 집회 장소에 이름 모를 사람으로 민원을 제기한 다음에 각종 공사를 시급히 해야 한다며 설치는 세력이 있다면 이는 교회 돈을 빼 먹기 위한 핑계입니다. 집회 장소의 역사와 시설과 토지 사용을 아는 사람들은 속으로 웃고 있습니다. 눈 먼 돈을 빼 먹는 귀신의 장난이라고.

    아쉬운 것은 그런 말에 휘둘리며 뒤로 죄를 짓는 부산공회의 目死들입니다. 신앙으로는 지도자라 하지만 그 출발부터 불손했고 그 과정이 바로 될 여지가 없는 이들입니다. 풍문을 만든 다음에, 풍문을 이용해서 돈을 쓴 사람들만 추적하면 모든 것은 다 나옵니다. 수없는 고소 고발을 하면서 '세상 법정과 행정청에 고소 고발하는 것은 총공회 백영희 목사님이 직접 내게 부탁한 것이다'라는 말을 하면서 불을 지펴 놓고 이 번에는 불을 끈다면서 모두를 몰아 가는데, 몰아 간다고 따라 가는 공회와 교회와 목사가 있다면 666의 귀신을 이길 수는 없을 것입니다.

    • 2019-05-12 16:05
      회개하라 천국이 가까왔느니라 (마4:17 )

  • 2019-04-28 09:27
    백도영 목사가 '목사'라면 목회를 하는 교회가 있을 터인데 주소록과 네이버 사이트를 검색해도 전혀 나오지 않습니다. 과거 목회했다는 곳도 수십 년 전이거나 아니면 흔적이 없습니다. 누가 목회하는 교회를 알려 주면 좋겠습니다. 그 교회에 가서 교인들에게 목사 설교가 목사 개인 사유재산이라고 주장하는 목사라는 사실을 알고 연보하는지 물어보고 싶네요.

    대구공회 소속이라 해서 그 쪽에 아무리 물어봐도 어느 교회에 출석하는지도 모르고 있는데, 교회는 다니고 있습니까?

  • 2019-05-12 16:02
    회개하라 천국이 가까왔느니라 (마4:17 )

전체 257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공지
이용 안내 - '비공개 문답'의 경우
직원 | 2018.02.21 | 추천 0 | 조회 1248
직원 2018.02.21 0 1248
249
New 교회 장례 모습 첨부파일 (1)
고신 | 2019.06.25 | 추천 0 | 조회 40
고신 2019.06.25 0 40
248
New 신풍교회 장례 과정 및 절차 (4)
고신 | 2019.06.24 | 추천 0 | 조회 117
고신 2019.06.24 0 117
247
New 고전10:2 '구름과 바다에서 세례를 받고'
양성원 | 2019.06.23 | 추천 0 | 조회 72
양성원 2019.06.23 0 72
246
백목사님생전 교회 직원 채용기준 및 월급 (2)
천국소망 | 2019.06.21 | 추천 0 | 조회 166
천국소망 2019.06.21 0 166
245
백도영 씨는 목회를 하지 않아도 '목사'가 되는 이유 (3)
회원 | 2019.06.16 | 추천 0 | 조회 242
회원 2019.06.16 0 242
244
찬송 181장 '날빛보다 더 밝은 천국' 가사 질문 (1)
교인 | 2019.06.15 | 추천 0 | 조회 101
교인 2019.06.15 0 101
243
잠언 12:25 근심이 번뇌케 하나 선한 말은 그 것을 즐겁게... (1)
회원 | 2019.06.13 | 추천 0 | 조회 86
회원 2019.06.13 0 86
242
기능구원면의 무죄무의 한 택자 (1)
LA | 2019.06.09 | 추천 0 | 조회 133
LA 2019.06.09 0 133
241
칠년 기근과 삼년 기근, 기록의 차이가 나는 이유? (2)
교인 | 2019.06.08 | 추천 0 | 조회 169
교인 2019.06.08 0 169
240
일반생리적부분 재질문 (2)
공회교인 | 2019.06.04 | 추천 0 | 조회 202
공회교인 2019.06.04 0 202
239
예배때 부르지않는 찬송가?? (1)
학생 | 2019.06.03 | 추천 0 | 조회 190
학생 2019.06.03 0 190
238
목회 연구소 설립 배경에 대해서 알고 싶습니다. (1)
천국소망 | 2019.06.02 | 추천 0 | 조회 200
천국소망 2019.06.02 0 200
237
이혼 후 목사가 될 수 있는지? (11)
신학생 | 2019.05.31 | 추천 0 | 조회 405
신학생 2019.05.31 0 405
236
창1:2 '하나님의 신'은 어느 분인지? (1)
연경팀 | 2019.05.31 | 추천 0 | 조회 145
연경팀 2019.05.31 0 145
235
예수님의 사활 3일간 영혼의 소재, 오늘 죽으면 우리의 영혼의 소재 (3)
신학도 | 2019.05.30 | 추천 0 | 조회 204
신학도 2019.05.30 0 2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