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답

암송

작성자
123
작성일
2019.01.31
평소 생활을 하면서 하나님 말씀 놓지않고 살고 싶습니다. 위해서 일상중에 성경 암송을 하려합니다.

백목사님께서 평소 암송하시거나 강조하셨던 성경구절을 안내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뿐만아니라 암송하기 좋은 성경 구절이 있다면 안내해주셨으면 좋겠습니다
전체 3

  • 2019-02-01 04:45
    창세기부터 신명기까지 암송해 보시기를 권합니다
    창세기1장을 암송하면 2장부터는 더 쉬워지고 창50장 외울 때는 10분의 1 정도만으로도 쉽게 외워지는 실력이 생길 것입니다
    창세기1장을 소리내어 또박또박 100번 뜻을 생각하며 앞뒤 의미를 새기며 정독하면 자연스레 암송이 되어집니다
    또 다른 방법은 창1장1절을 세번 다섯번 열번 읽고 안보고 외우고 외워지면 2절을 같은 방법으로 읽고 안보고 외우고 다시 1 2절을 같이 외우고 3절을 읽고 외우고 다시 1 2 3절 외우고 다시 4절 읽고 외우고 1 2 3 4절 외우고 이런식으로 외우다보면 쉽습니다

    가장 전통적인 방법이 가장 새로운 방법이다
    성경연구에 대한 새로운 자극은 암송이다
    암송을 통해 주께로 돌아오다
    어릴 때부터 암송을 좋아하면 자신감 자기 책임감이 생깁니다
    직접 해 보면 유익이 많습니다

    오늘날 내가 네게 명하는 이 말씀을 너는 마음에 새기고

  • 2019-02-01 17:48
    (효율성)
    암송의 한계가 있으니 우선 순위로 소개를 드립니다.


    (주일학교 공과 요절)

    1. 의미
    백 목사님의 설교는 오늘 우리가 사는 이 시대에 특별히 시급한 말씀이었고, 그 설교의 핵심은 주일학교 공과의 '요절'입니다. 다는 아니지만 현재 일반적으로 공개 된 것이 약 5백 절수입니다. 성경은 보통 25절이 1장이니 약 20장 분량이 되면서 성경 전체를 고루 요약했기 때문에 성경 전체의 파악도 동시에 가능합니다. 어디 몇 장 몇 절에 중요한 성구를 외우면 그 앞뒤 내용의 흐름을 쉽게 파악하기 때문입니다.

    2. 접근법
    주일학생은 매주 1절씩 요절을 외웁니다. 그 아이들에게 또는 자신이 그렇게 1주 1절만 외우되, 1주 1절로 끝내지 말고 이전에 이미 외운 것을 한 번씩 반복을 하면 주기도문처럼 외워 집니다. 암송의 핵심은 외우는 것이 아니라, 외운 것을 주기적으로 암송을 해서 머리에 박아 놓는 것입니다. 1년 50개, 10년이면 500개가 됩니다. 이 정도면 옛날 목회자급일 것이고, 요즘 목사는 따라 오지 못할 정도의 수준입니다.

    주일학생이 5세 정도면 1주 1절은 가능하니 최소한 중학교 졸업 때까지 500개가 입에서 자유롭게 돈다면 성경 전체가 입에서 도는 정도의 효력이 생깁니다. 주일학교도 주일 오후나 삼일 예배의 사전 준비나 새벽예배 때 계획적으로 꾸준히 10개나 20개를 복습 차원에서 한번만 반복 시켜 지나가면 아이들은 아무 어려움 없이 그냥 다 외웁니다. 평생 갑니다.

    3. 우선 순위
    따로 외울 일정 때문에 주교 요절 5백개만 집중하기 어렵다면 1982년 7월부터 1989년 8월까지 요절이 백 목사님 생애의 마지막 중요한 결산 시기이고 이 때 요절이 약 100여개 됩니다. 이 것을 먼저 외우고, 다음 내용과 일정을 알아서 조절해 보시기 바랍니다.


    (성경 1장 단위)
    1. 유다서 - 주남선 목사님은 인민군의 점령을 앞두고 거창 교역자들에게 암송을 시켰고 백 목사님도 평생 강조함
    2. 시편1편 - 주일학교의 공과로 많이 사용되었고 짧으며 신앙의 넓은 세계를 모두 담음
    3. 시편23편 - 힘들고 어려울 때, 환란 중에 소망으로 외우시면 도움
    4. 시편91편 - 환란을 늘 대비하던 백 목사님은 환란 대비하는 말씀으로 설교를 많이 하여 교인들이 저절로 외움

    (성경 단위)
    1. 에베소서 1-6장, 양성원 학생들에게 특별히 외우게 함
    2. 빌립보서 1-4장, //
    3. 야고보서 1-5장, //
    4. 신명기 28장, 공회의 목사나 장로의 자격을 볼 때 암송

  • 2019-02-10 19:19
    좋은 답변해주셔서 감사합니다.
    두가지 답변 모두 참고를 위해,
    답변 내용을 복사하여 개인 메모장에 옮겨서 보겠습니다.

전체 223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공지
이용 안내 - '비공개 문답'의 경우
직원 | 2018.02.21 | 추천 0 | 조회 993
직원 2018.02.21 0 993
215
New 대구와 거창의 '집회 장소' 재건축 (1)
대구공회 | 2019.04.26 | 추천 0 | 조회 43
대구공회 2019.04.26 0 43
214
공회의 조직재건의 역사 (5)
신학 | 2019.04.21 | 추천 0 | 조회 162
신학 2019.04.21 0 162
213
눅23:34 예수님의 기도 효력에 대해서 (3)
학생 | 2019.04.20 | 추천 0 | 조회 164
학생 2019.04.20 0 164
212
아담의 영과 거듭난 성도의 영의 차이에 대해서 (8)
공회교인 | 2019.04.18 | 추천 0 | 조회 199
공회교인 2019.04.18 0 199
211
질문입니다 (공회의 성찬 수종 - 제, 관) (3)
일반 | 2019.04.17 | 추천 0 | 조회 164
일반 2019.04.17 0 164
210
십자가를 내세우지 않는 교회? (3)
외부 | 2019.04.14 | 추천 0 | 조회 216
외부 2019.04.14 0 216
209
세례는 반드시 한번만 받아야 하나요? (2)
청년 | 2019.04.07 | 추천 0 | 조회 184
청년 2019.04.07 0 184
208
백목사님 부부의 장례비용과 부조금 (1)
회원 | 2019.04.07 | 추천 0 | 조회 178
회원 2019.04.07 0 178
207
연구소의 재독 집회와 현재 사경회의 차이 (1)
부공3 | 2019.04.05 | 추천 0 | 조회 171
부공3 2019.04.05 0 171
206
주일 차량 운행과 대중 교통 (1)
반사 | 2019.03.31 | 추천 0 | 조회 179
반사 2019.03.31 0 179
205
불택자에 대한 근거 성구 (1)
교인 | 2019.03.30 | 추천 0 | 조회 169
교인 2019.03.30 0 169
204
천주교 병원을 이용하는 경우 (3)
목회자 | 2019.03.29 | 추천 0 | 조회 215
목회자 2019.03.29 0 215
203
행2:21은 기본구원일까? '누구든지 주의 이름을 부르는 자는 구원을 얻으리라' (4)
회원 | 2019.03.28 | 추천 0 | 조회 170
회원 2019.03.28 0 170
202
목회자의 유급과 무급 (3)
교인 | 2019.03.26 | 추천 0 | 조회 194
교인 2019.03.26 0 194
201
목사 장례식 (2)
교인 | 2019.03.26 | 추천 0 | 조회 191
교인 2019.03.26 0 19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