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답

[주해] 다윗과 사울의 만남

기존 문답 보관실
작성자
#3484
작성일
2023.03.16

2004-02-17 14:55:11
신학생

[주해] 다윗과 사울의 만남

 

 

제목분류 : [~성경~주해~사무엘상~]
내용분류 : [-성경-주해-사무엘상-]

--------------------------------------------------------------------------------------------

사무엘상16:14~23절은 다윗이 누군인지 알며 다윗이 누구의 아들인지도 알며 그리고 다윗의 사울의 병기 든자로 임명합니다.
그리고 17장15절을 보면 다윗은 사울에게로 왕래하며 그 아비의 양을 쳤다고 합니다. 분명 이 구절들로만 보면 사울은 다윗을 알고 다윗의 아버지도 압니다. 그런데17장 말미에 들어가면 다윗이 골리앗을 이긴뒤 사울은 다윗이 누구인지 누구의 아들인지도 알지 못합니다. 그리고 사울이 다윗에게 골리앗과 싸우는것을 허락할때는 사울이 다윗을 아는지 모르는지는 잘 구분이 안됩니다.

독일성서공회를 보면 이부분을 다윗이 어떻게 해서 사울의 궁전에 들어가게 되었는지에 대하여 알려주는 전통이 여러 가지였던것 같다라고 평합니다.
결국 성경의 조합을 말하는것 같습니다.

특히17장 부터는 지금까지 이야기보다, 갑자기 또 다른 이야기를 하는 느낌이 납니다. 분명 16장에 다윗과 사울의 만남이야기를 했는데 17장에 들어서면서 전쟁이야기가 나오다가, 12절부터 다윗에대해 처음 소개하는듯한 느낌을 받습니다.

이런 부분은 해석을 어떻게 해야할지 어렵습니다.
사람의 눈으로 보기엔 독일성서공회해설이 맞는것 같기도 합니다.

아마 성경에 이런 부분이 많이 있을거라 예상이 됩니다.

 


2004-02-17 22:26:20
yilee [ E-mail ]

어떤 때는 사건 발생의 시간대 별로, 어떤 때는 다른 관점에서 기록하고 있습니다.

 

 

제목분류 : [~성경~주해~사무엘상~]
내용분류 : [-성경-주해-사무엘상-]

--------------------------------------------------------------------------------------------

1.성경에는 겹쳐 기록된 부분이 적지 蚌윱求?

 

창세기 1장과 2장은, 천지창조 초기를 겹쳐 기록하고 있습니다.
창세기 6장과 7장은, 노아가 방주에 들어가는 기록에 차이가 있습니다.

창세기 38장은, 요셉의 사건이 진행되는 도중에 유다와 다말 내용이 삽입됩니다.

출애굽기 20장과 신명기 5장에는, 십계명이 중복되어 있습니다.

신약에서는 마태복음 1장과 누가복음 3장에서 예수님의 족보부터 시작하여 사복음서의 내용은 너무도 다른 것이 많고 또 중복되는 부분도 많습니다.

 

 

2.이번 질문은 스스로 찾아보셨으면 합니다.

 

이곳 답변은 최대한 자세하게 그리고 확실하게 드리려고 노력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가끔 답변을 직접 드리는 것보다 답변을 찾아 갈 수 있는 정도의 질문자이거나 또 그렇게 하면 좋겠다고 느껴지는 내용에 대하여는, 답변 대신 답변의 방향을 제시하고 질문자께 과제를 드리는 경우가 있습니다.

이번 질문은, 답변 대신 스스로 답변을 찾아보시도록 권했으면 합니다. 사무엘상 16장과 17장을 좀 차분하게 그리고 좀 세밀하게 주목해 보시면 답변에 거의 접근할 수 있을 정도라고 생각이 됩니다.

현재 이곳 문답방에는 성경 기록에 중복되거나 차이가 있는 부분에 대하여 이미 살펴본 자료들이 있습니다. 위에 제시한 성구 중에서도 이미 설명한 성구도 있습니다. 이런 자료를 참고하시면서 성경을 본인이 직접 찾아보시고 살펴보셔서 성경을 직접 대할 수 있는 시각과 실력을 연습하고 길러가 보셨으면 합니다. 좋기는 이곳 홈에서 제공한 /초기화면/활용자료/녹음본/ 설교들을 수십개 정도만 면밀하게 살펴보기만 해도 성경 전체를 보는 시각이 너무 밝아질 것으로 생각합니다.

 

 

3.우선, 성경에 나오는 중복되거나 차이 나는 기록들을 모두 모아 보셨으면 합니다.

 

이 홈 /초기화면/연구실/연경교재/'목회자양성원연경교재'/에 보시면 성경을 읽을 때 주제 하나를 가지고 처음부터 읽으면서 관련 내용을 살피는 과정이 있습니다. 50여개 제목들을 현재 소개하고 있습니다. 이런 제목들을 가지고 성경을 한번 두번 읽다보면 앞으로는 성경을 읽을 때 연경제목으로 주어지지 않은 내용들까지도 그냥 지나치지 않고 세밀하게 살피게 되고 또 그 속에 담겨있는 뜻을 이전과 비교하지 못할 정도로 찾게 되는 자신을 발견하게 될 것입니다.

이번 질문도, 양쪽 내용을 면밀하게 적어보고 또 묵상해 보면서 왜 2곳으로 나누어 기록했으며, 각각의 기록에 차이가 나는 이유가 무엇인지를 살펴보시면, 이곳 답변자가 간단하게 안내해 드리는 내용을 접하는 것과는 비교하지 못할 큰 은혜를 접할 수 있을 것입니다.

 

 

4.질문자가 아니라 일반인들에게 해당되는 내용이므로 양해하시고 읽어주셨으면 합니다.

 

일반 교인들의 경우 성경을 읽게 되는 것은, 대개 교회에서 몇 번 읽기로 강조를 하거나 아니면 연초에 목표를 정해서 읽는 경우가 많습니다. 평소 성경의 중요성을 많이 배운 결과이기도 합니다. 어쨌든 성경을 읽는 분들이 그냥 '읽기만' 하시지, 살펴보는 일은 거의 하지 않는 것 같습니다.

성경을 연구하는 것은 목회자나 특별한 사람들이 한다고 생각해서 그런지, 아니면 어렵다고 생각해서 아예 시도를 하지 않는 경우도 많다고 생각이 됩니다. 중요한 것은 성경은 목회자에게 필요한 전문서적이 아니고 믿는 우리가 다 함께 매일 읽고 먹어야 하는 양식입니다.

특히 현 우리 사회가 너무 빠르게 모든 것을 처리하고 움직이고 또 생각하는 것조차도 깊이는 너무 얕고 생각하고 지나가는 속도는 너무 빠르기 때문에 충분히 할 수 있는 것도 그냥 넘어가는 것이 우리 모두가 자신도 모르게 그렇게 습관이 들어 있는 것 같습니다. 물론 질문자께서 그렇다는 것은 아닙니다. 질문자께서는 평소 많이 생각하시다가 해결이 잘 되지 않아서 이곳에 올린 것 같습니다. 어떤 것은 남들이 생각도 못하는데 자기에게는 아주 쉽게 깨달아지는 것도 있고 어떤 것은 남들은 전부 깨달아지는데 혼자 어려워 맴도는 경우도 있습니다.

이번 질문은, 두 곳의 성구 차이를 두고 이곳을 찾는 분들이 조금만 주의를 기울여 살펴보면 그렇게 어렵지 않게 깨달을 수 있을 것 같아서 이곳을 찾는 분들 전체 방문인들께 과제를 한번 드렸으면 합니다. 잘 넘어갈 수 없던 곳을 한번 넘어 보시면 앞으로 그런 종류의 고개는 마치 늘 넘어 본 사람처럼 쉽게 넘어가는 것이 성경으로 배워가는 길입니다. 이곳을 찾는 분들이 한번의 안내를 쉽게 받으시고 그대신 늘 질문을 쉽게 하시는 분들이 되기 보다, 이곳 답변이 늦어지더라도 앞으로 성경을 직접 상대하시는 기회가 많아질 수 있었으면 합니다.

전체 1

  • 2023-03-16 13:12
    구 게시판 자료화

전체 4,518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공지
'문답방 이용 - ①기존문답보관실 ②비공개질문 ③비실명진행
공지 | 직원 | 2018.02.21 | 추천 0 | 조회 17155
직원 2018.02.21 0 17155
14200
New UP 성경해석
14200 | 성도 | 2024.04.14
성도 2024.04.14 0 8
14196
New UP 의사 정원 확대를 공회 노선에서 평가하신다면 (2)
14196 | 의료인 | 2024.04.13
의료인 2024.04.13 0 63
14193
New [장례] 주일날 교회 묘지 사용 (1)
14193 | #5226 | 2024.04.12
#5226 2024.04.12 0 23
14192
New 비밀글 [공과] 예수님의 사활 공과 설명 부탁 (1)
14192 | #5524 | 2024.04.12
#5524 2024.04.12 0 1
14191
New [결혼] 결혼을 해야 하는 이유(독신은?) (1)
14191 | #5519 | 2024.04.12
#5519 2024.04.12 0 22
14186
[양육] 자기 학생이 미울 때는 (1)
14186 | 5518 | 2024.04.11
5518 2024.04.11 0 14
14185
[주해] 대환난 기간 중 하나님의 피난처 (1)
14185 | #5515 | 2024.04.11
#5515 2024.04.11 0 24
14184
[주해] 문과 문설주 잠8:34 (1)
14184 | #5513 | 2024.04.11
#5513 2024.04.11 0 16
14179
비밀글 [주해] 옛사람을 쫓아내는 법 (1)
14179 | #5510 | 2024.04.09
#5510 2024.04.09 0 2
14178
[중립국] 발언주제연구에 있던 내용인데 대답이 없어서 (1)
14178 | #5504 | 2024.04.09
#5504 2024.04.09 0 27
14177
[계시론] 자연계시와 하나님의 인도 (1)
14177 | #5503 | 2024.04.09
#5503 2024.04.09 0 27
14176
비밀글 선거 (6)
14176 | 선거 | 2024.04.08
선거 2024.04.08 0 20
14175
[인물] 공과를 작성하신 친필이 남아 있는지? (1)
14175 | #5502 | 2024.04.08
#5502 2024.04.08 0 28
14174
[진로] 군입대 시기와 학과 전공 (1)
14174 | #5498 | 2024.04.08
#5498 2024.04.08 0 22
14173
[영어번역] 설교록 영어번역 진행상황 (1)
14173 | #5496 | 2024.04.08
#5496 2024.04.08 0 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