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답

첫 범죄는 허물인가요?

작성자
학생
작성일
2019.09.04
에2:5 허물로 죽은 우리를

아담이 지은 죄는 허물(실수, 작은 죄, 알지만 지을수 밖에 없는 죄)인가요?
전체 3

  • 2019-09-06 18:18
    * 아담의 죄는
    그 죄의 중요성은 틀림 없는 큰 죄입니다.
    다만 그 죄를 짓게 되는 과정은 허물입니다.

    아담이 선악과를 먹은 것은 '먹지 말라'고 금지한 법을 어겼으니 레4:2에서 말씀은 범령을 범한 죄입니다. 아담에게 금지한 것은 하나뿐인데 이를 어겼으니 훗날의 '금지법' 전체를 어긴 것과 같습니다.

    그러나 아담이 금령을 어기는 과정을 보면 아내와 무심코 멀어 진 것이 첫째 원인이고 이 빈 틈으로 죄가 들어 왔습니다. 이렇게 알면서도 별 생각 없이 살다 보니 흐려 지는 과정에 발생하는 죄를 레5장의 '속건제'라고 하는 허물의 문제입니다.

    따라서 아담의 죄는 원인은 허물이고 결과는 죄입니다. 둘을 다 합하면 허물과 죄로 죽었던 너희를 살리셨도다 하신 말씀에 해당이 됩니다. 아담은 인류의 시작이고 비록 몇 말씀으로 해야 할 것과 금지할 것을 요약해 주셨으나 이 아담과 그 첫 범죄 안에는 향후 66권에 펼쳐 질 모든 문제점이 다 종자적으로 들어 있고, 또 성경 안에는 당시와 오늘까지 세상에 나타 날 모든 죄와 현상과 그 해결의 모든 것이 다 들어 있습니다.


    참고로

    1. 인류시조의 죄

    창세기 2:17
    선악을 알게하는 나무의 실과는 먹지 말라 네가 먹는 날에는 정녕 죽으리라 하시니라
    에베소서 2:1
    너희의 허물과 죄로 죽었던 너희를 살리셨도다
    에베소서 2:5
    허물로 죽은 우리를 그리스도와 함께 살리셨고 (너희가 은혜로 구원을 얻은 것이라

    인류의 대표인 아담의 죄는 우리가 직접 죄를 짓지는 않았으나 아담은 인류의 대표이므로 우리는 동참죄가 되어 원인이 되는 죄 종자적인 죄인 원죄로 죽었습니다. 마치, 왕이 식민지 계약을 체결하면 내가 직접 계약서를 작성한 것은 아니나 국민의 대표인 왕이 체결하였으므로 나는 식민지 백성의 종이 되는 것과 같습니다. 아담의 범죄는 선악과를 따먹은 죄인데 하나님이 창세기 2장 17절에 ‘먹는 날에는 정녕 죽으리라’리고 말씀 하셨기 때문에 알고서 짓는 고범죄로 큰 죄입니다. 전 인류를 사망케 한 범죄로 모르고 또는 실수로 지는 작은 죄인 허물로는 보기 어렵습니다.

    2. 죄와 허물

    선악과 먹는 후 아담은 하나님 뜻과는 상관없이 자기 뜻대로 무화과나무 잎을 엮어 치마를 지어 입으므로 불의의 죄를 지었고 하나님의 낯을 피하여 동산 나무 사이에 숨었으므로 불목의 죄를 지었습니다. 죄가 죄를 낳고 죄의 확산성이 계속 되고 있습니다.

    아담은 930년을 살았는데 930년 동안 지는 죄는 우리의 죄가 됩니다. 아담이 알고서 지은 죄도 있을 것이고 또, 모르고 실수로 지는 작은 죄인 허물도 있습니다. 아담이 생존하는 동안 지는 죄와 허물로 인해 성경은 우리를 죄와 허물로 인해 죽었다고 말씀 하셨습니다.

    • 2019-09-10 10:28
      아담의 선악과만 원죄인데 답을 적으며 '930년 기간'을 모두 우리를 대표한 원죄로 잡은 것은 잘못이므로 해당 내용을 수정했습니다

  • 2019-09-10 06:58
    담당5님의 댓글/2.죄와 허물

    ... “아담은 930년을 살았는데 930년 동안 지는 죄는 우리의 죄가 됩니다”...


    Q : 선악과를 먹고 난 후 930년간 지은 아담의 죄도 유전되어지는 죄 즉 ‘원죄’란 뜻으로 읽혀집니다. 제가 잘못 이해한 것 인지요?


    ===> 제 생각을 적어 봅니다.
    원죄로 인해 아담은 930년 생존 기간 동안 전 인류가 범할 수 있는 다양한 죄를 지었고, 그 모든 죄는 ‘아담만의 본죄’라 생각됩니다.

    선악과를 먹은 아담의 첫 범죄 즉 ‘원죄’만 동참죄가 되어 전 인류가 죄인이 된 것이라 생각합니다.

    원죄로 인한 아담의 본죄는 전 인류의 죄가 될 수 없다 생각됩니다.


    안내를 부탁드립니다.

전체 400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공지
이용 안내 - '비공개 문답'의 경우
직원 | 2018.02.21 | 추천 0 | 조회 1526
직원 2018.02.21 0 1526
1308
New UP [설교록] 집회 내용 중 '재독'이란 (1)
#108 | 2019.09.20 | 추천 0 | 조회 3
#108 2019.09.20 0 3
1305
New UP [공회노선] "백영희 신앙연구"에 대한 반론 (1)
#88 | 2019.09.20 | 추천 0 | 조회 5
#88 2019.09.20 0 5
1287
New [인물] 백목사님 시해사건의 판결결과를 보고 (1)
*252 | 2019.09.18 | 추천 0 | 조회 63
*252 2019.09.18 0 63
1280
New [십일조] 전업주부인데 십일조를 어떻게 해야하나요? (1)
*218 | 2019.09.18 | 추천 0 | 조회 34
*218 2019.09.18 0 34
1254
[주해] 사망에 이르는 죄와 사망에 이르지 않는 죄 (1)
*189 | 2019.09.17 | 추천 0 | 조회 38
*189 2019.09.17 0 38
1243
[섭리] 불택자들도 개별 주권 섭리하시는지? (1)
*152 | 2019.09.16 | 추천 0 | 조회 39
*152 2019.09.16 0 39
1240
[주해] 눅 11:19, 너희 아들들의 뜻? (1)
*167 | 2019.09.16 | 추천 0 | 조회 37
*167 2019.09.16 0 37
1239
불변의 영의 변질에 대하여 (1)
신학생 | 2019.09.15 | 추천 0 | 조회 65
신학생 2019.09.15 0 65
1235
공회의 모순들 (2)
서울 | 2019.09.11 | 추천 0 | 조회 133
서울 2019.09.11 0 133
1191
성경의 잠언과 시편 등에는 유사 표현 (1)
목회자 | 2019.09.07 | 추천 0 | 조회 81
목회자 2019.09.07 0 81
1190
타 교회나 상대를 비판하는 것은 공회 원칙에 벗어나는 것이 아닌지? (1)
목회자 | 2019.09.07 | 추천 0 | 조회 94
목회자 2019.09.07 0 94
1157
첫 범죄는 허물인가요? (3)
학생 | 2019.09.04 | 추천 0 | 조회 113
학생 2019.09.04 0 113
1151
부친 장례에 가야 합니까, 가지 말고 복음을 전해야 합니까? (1)
성도 | 2019.09.01 | 추천 0 | 조회 143
성도 2019.09.01 0 143
1150
교회 행사나 주일에 '용역'을 사용하는 경우 (1)
부공2 | 2019.09.01 | 추천 0 | 조회 132
부공2 2019.09.01 0 132
1148
인생종말공과 (3)
성도 | 2019.08.31 | 추천 0 | 조회 115
성도 2019.08.31 0 1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