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답

[주일학교] 신풍교회에서는 매주 다른 공과를 사용하시는지?

기존 문답 보관실
작성자
*6382
작성일
2021.10.14

주일학교 공과

 

 

저번주에 공회공과로 주일학교 공과시간에 가르쳤습니다.
노아의 때와 인자의 때가 같습니다를 했는데요.

목사님 교회에서는 매주 다른 공과를 하시는지 한공과를 2주 하시는지 알고 싶습니다.

한주 공과시간이 20분 이내인데 2번은 반복해야 되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공과가 2000개 가까이 있던데 학신회까지 다 사용하시는지요?

2000개 중에서 고를려니 조금 힘드네요.

또 주일학교 아이들 평소에 어떻게 신앙훈련 시키시는지요. 성경공부 교재나 성경읽기 양등 부탁드립니다.

 

 

질문:초등부교사 2013.6.2
출처:쉬운문답6382


1. 공과 사용 2. 성경 읽기

 

 

1. 공과의 분량


'노아의 때와'라는 공과는 한 주 정도가 좋을 정도입니다. 그런데 보통 공과들은 2 주를 해도 좀 부족하고 3 주를 해야 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저희 교회는 공과의 분량에 따라 1 주, 2 주, 3 주로 나누어 집니다.

 

 

2. 공과의 이용


원래 백 목사님의 공과는 백 목사님이 주일 오전과 오후에 설교를 하게 되면 주일학교 부장을 강단 아래로 불러 마주 앉아서 직접 그 날 주전 주후의 설교를 한 페이지 분량의 주교용 공과로 요약을 하여 불러 주고 부장 선생님은 받아 적은 것을 오후 예배 후에 이어 지는 반사회에서 모든 선생님들에게 불러 줍니다. 그러면 반사 선생님들은 그 날 오전과 오후 예배 때 배운 말씀을 그 공과 요약을 통해 설교의 맥을 잡고 또한 그 설교를 가지고 그 다음 주일에 주일학생들을 가르칠 교안으로 삼아 한 주간 동안 그 말씀으로 자기들이 세상을 살아 가고 그 공과 내용과 그 공과 말씀을 기억하고 살아 본 한 주간의 경험을 가지고 그 다음 주일에 학생들을 가르칩니다.

공과라는 것은 그 이름만 보면 주일학교 어린 학생용이어서 쉽게 생각할 수 있으나 사실은 장년반 오전과 오후의 2 회로 이어 지는 설교 전체를 한 페이지로 요약한 것이어서 그 난이도는 가르치는 방향과 요령에 따라 신학교 강의안이 될 수도 있고 목회자들의 주일 설교 원고가 될 수도 있습니다. 실제로 타 교단에서 그렇게 사용 되고 있으며 또 공회 교회들 내에서는 수십 년 동안 그렇게 사용합니다. 어떤 목사님은 주일학교 교안 하나를 가지고 한 주간 동안 어느 교회의 사경회를 인도하신 적도 있었는데 그 반응이 너무 좋았다는 이야기가 있었습니다. 그 교회 담임은 한국에서 손꼽는 신학자였고 그 교회 교인들은 귀가 높기로 유명했었습니다.

 

 

3. 공과를 선택하는 방법


일단 80년대 공과를 우선적으로 추천합니다. 공과를 고르실 때는 그냥 어느 한 해의 공과를 앞에서 그대로 순서적으로 하는 것이 좋습니다. 다만 공과 내용이 그 교회 형편으로 그대로 가르치기 어렵다고 느끼시면 생략하고 넘어 가면 됩니다. 그런 공과를 표시해 두셨다가 훗날 한 번씩 다시 열어 보시면 새롭게 눈에 들어 올 때가 있으니 그 때 하시면 됩니다.

 

 

4. 주일학생 훈련 방법


- 교육 중에 교육은 실전

어미 호랑이가 사냥을 하면 새끼는 보고 배웁니다. 개도 그렇습니다. 사람도 그렇습니다. 만물을 그렇게 만들어 놓았습니다. 부모와 주일학교 선생님이 학생에게 보여 준 것, 그 것이 가장 중요합니다. 부모와 선생님들이 주일을 대충 지키면 학생들에게 주일 공과를 어떻게 가르쳐도 그 것은 이론으로 끝나고 결국 그 아동들의 주일은 지킬 만하면 지키고 그렇지 않으면 빼 버립니다.

공회 주일학교, 공회의 교인 지도, 공회의 목회자 양성까지 공회의 모든 교육은 교육 체계나 교재나 방법론이 따로 없습니다. 목회자가 제일 앞 서 나가고, 그 뒤를 신앙 있는 교인들이 따라 가고, 그 뒤를 선생님들이 따라 가고, 학생들은 부모나 선생님처럼 자기 바로 앞에서 신앙 생활 하는 사람을 보고 그대로 합니다.

- 성경 읽기나 교재
이 홈의 /연구실/연경교재/에 들어 가시면 교재 (1)과 (2)와 (3)을 가지고 가르칩니다. 한 번 실제 해 보시면 학생들을 가르치는 데 도움이 될 듯합니다. 많은 성경 관련 교재들이 있으나 너무 기술적입니다. 기술적으로 좋은 기법이 사용 되면 될수록 제대로 된 교육으로부터는 멀어집니다.

지금 이 연구소에 중요한 장례 기간이어서 안내를 일찍 하려다가 놓쳤습니다. 또 이 게시판이 안내를 짧게 한다는 '쉬운' 문답이어서 안내를 좀 줄였습니다. 필요한 대로 다시 질문을 주십시오.

전체 1

  • 2021-10-14 08:37
    구 게시판 자료화

전체 2,671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공지
'문답방 이용 - ①기존문답보관실 ②비공개질문 ③비실명진행
공지 | 직원 | 2018.02.21 | 추천 0 | 조회 7869
직원 2018.02.21 0 7869
10873
New UP 기한이 되어 죽는 것과 순교의 관계
10873 | LA | 2021.10.18
LA 2021.10.18 0 6
10871
New UP [신앙고민] 화가 날 때 어떻게 해야 하나요? (1)
10871 | *6398 | 2021.10.18
*6398 2021.10.18 0 9
10870
New UP [신앙고민] 생각하고 싶지 않은 생각이 들 때마다 어떻게 해야 하나요? (1)
10870 | *6396 | 2021.10.18
*6396 2021.10.18 0 4
10869
New UP [주해] 시편 68편 주해를 부탁드립니다 (1)
10869 | *6393 | 2021.10.18
*6393 2021.10.18 0 5
10868
New UP 삼상 17:40, 다윗의 매끄러운 돌의 해석 근거 (2)
10868 | 공회원 | 2021.10.17
공회원 2021.10.17 0 33
10867
New UP 출애굽기 34장 7절의 "형벌 받을 자" (1)
10867 | LA | 2021.10.17
LA 2021.10.17 0 20
10860
[설교록] 교인들이 사택을 책임져야 한다는 말씀 (1)
10860 | *6390 | 2021.10.15
*6390 2021.10.15 0 24
10859
[공회] 갈라진 총공회를 두고 어떻게 기도해야 할지요? (1)
10859 | *6386 | 2021.10.15
*6386 2021.10.15 0 19
10858
[성경] 다윗을 저주한 시므이의 출신 (1)
10858 | *6386 | 2021.10.15
*6386 2021.10.15 0 14
10856
[신앙고민] 직장에서 수평관계 간 불화 (1)
10856 | *6383 | 2021.10.14
*6383 2021.10.14 0 11
10855
[주일학교] 신풍교회에서는 매주 다른 공과를 사용하시는지? (1)
10855 | *6382 | 2021.10.14
*6382 2021.10.14 0 20
10854
[가정] 부모가 신앙 문제로 자녀를 혼낼 때는? (1)
10854 | *6378 | 2021.10.14
*6378 2021.10.14 0 14
10852
[주해] 사람을 강권하여 내 집을 채우라는 뜻? (1)
10852 | *6378 | 2021.10.13
*6378 2021.10.13 0 17
10851
[전도] 노방전도 꼭 해야 하는 건가요? (1)
10851 | *6376 | 2021.10.13
*6376 2021.10.13 0 15
10850
[신앙고민] 제 인생은 왜 이럴까 한탄을 하게 됩니다 (1)
10850 | *6374 | 2021.10.13
*6374 2021.10.13 0 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