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답

[신앙자세, 독서] 성경 외 다른 책을 읽으면 양심의 가책이

기존 문답 보관실
작성자
*5555
작성일
2021.06.11

(원제) 성경 읽기

저는 현재 학생인데요 성경책도 읽고 있는데요

성경책말고 다른 책도 읽을거 아니에요?

그런데 자꾸 다른 책을 읽을때마다 뭔가...찔린다고 해야하나요?

그냥 무조건 성경책만 읽어야 할꺼같고...아

어떤 식으로 나눠서 읽으면 좋을까요?

 

 

질문:2011-01-12 21:18:19 중간반
출처:쉬운문답5555


2011-01-13 08:11:11
교인1

 

성경 읽기

 

 

먼저 이와 같은 유사한 질문을 많이 보았습니다
검색창을 통해서 보시면 세밀하고 자세한 목사님의 답변을 보실수 있습니다

1. 성경책을 꾸준하게 읽을 것 읽으면서 내게 말씀하시는 성경말씀에 어긋난 자기를 고치려 할 것
2. 읽은 성경지식을 가지고 현실에서 해야할 공부를 할 것

3. 궁극적으로 성경을 다른 독서량보다 많이 읽고 공부를 하든지 무엇을 하든지 하나님을 생각하고 요현실에서 성경에는 무엇이라고 하였는가 또 내 양심에 거리낌없는가 돌아보면서

생활하시면 좋겠습니다


2011-01-13 10:58:15
yilee [ E-mail ]

 

위 글이 설명했습니다. 조금 보충하면 - 공부 방향

 

 

앞에서 다른 분이 정답을 말씀해 주셨고 답변의 전부가 될 수 있도록 안내해 주셨습니다. 그런데 질문하신 분이 학생이어서 교실 안에 앉은 심정으로 조금 보충을 해 드립니다.

공부하면서 공부 내용을 두고

'하나님께서 수학에 이런 묘한 풀이를 만들어 두셨구나! 6천 년 전에 미리 해 두셨구나!'
'아니! 화학과 물리에 이런 기묘한 세계가 있구나! 하나님께서 이런 것도 준비하셨구나!'

'로마가 이리 망하다니! 하나님께서 손 떼면 별 수 없구나! 그런데 거짓말 기록도 많겠지!'

'민주 정치가 좋다는데... 하나님 없는 인간이 별별 수를 써 봤자 해결이야 없겠지!'

이렇게 공부 내용들을 평가하는 마음 자세가 필요하고

공부하면서 읽어야 할 책들은

초중고 대학 과정을 위해 꼭 필요한 책이나 공부는 하시되 앞에서 설명한 것을 기억하시고
한 편으로는 돈을 버는데 필요가 없는 지식이나 공부나 과목이나 책은 최대한 피하십시오.

안 믿는 사람은 책을 읽고 공부를 해야 지성인이 되고 인격자가 된다고 하는데 아닙니다!

인격과 지성을 만드는 것은 오로지 성경입니다.

잘 생각해 보면 거의 모든 학생들이 인생을 살면서 실제로는 거의 필요 없는 전공이나 졸업장이나 책들을 붙들고 너무도 아까운 세월들을 보내고 있습니다. 하나님께서 꼭 주시는 사명이 있다면 그 분야에서 열심히 해야 하나 생각도 하지 않고 남들 따라 무조건 책을 사고 읽고 공부를 하고 학교를 다니는 일은 심각하게 생각해야 합니다. 해야 할 공부며 읽어야 할 책이면 앞에서 말씀 드린 대로 주의하면서 평가하면서 하시고, 아예 할 필요가 없는 공부거나 읽을 필요가 없는 책이라면 버리시는 순간 자유를 얻을 것입니다.

그런데 대개 학생들이

끝 없이 해야 하는 공부 때문에 탈출구를 찾다가 우리 공회 학생들은 설교 중에 책이나 공부를 비판하는 내용을 듣는 순간에 공부하기 싫은 핑계거리를 삼는 경우가 너무 많습니다. 필요 없는 학교와 공부와 책에 시간을 쏟는 죄나 해야 할 공부와 책을 버리는 죄나 같습니다.

결정을 하기까지 정말 신중하셔야 합니다. 학생의 결정은 남을 망치는 것이 아니라 학생 자신을 자신이 망치기 때문입니다. 죽는 날에, 친구들이 다 성공하는 그 날에도 후회하지 않을 계산과 각오와 판단이 섰다면, 세상의 책과 공부와 학교는 돈 벌이에 필요한 만큼만 하시고 우리의 모든 것은 성경과 신앙에 기울이십시오.

전체 1

  • 2021-06-11 08:38
    구 게시판 자료화

전체 2,475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공지
'문답방 이용 - ①기존문답보관실 ②비공개질문 ③비실명진행
공지 | 직원 | 2018.02.21 | 추천 0 | 조회 7266
직원 2018.02.21 0 7266
10551
New [고범죄, 회개] 너무 큰 죄를 지었습니다 (1)
10551 | *5928 | 2021.07.27
*5928 2021.07.27 0 12
10550
New [삼위일체] 예수님이 하나님이고 하나님이 예수님인가요? (1)
10550 | *5923 | 2021.07.27
*5923 2021.07.27 0 5
10549
New [학업] 공부의 목적? (1)
10549 | *5916 | 2021.07.27
*5916 2021.07.27 0 8
10548
New [사회] 한미FTA에 대해서 (1)
10548 | *5914 | 2021.07.27
*5914 2021.07.27 0 12
10544
New [기능구원] 죄의 행위와 죄의 기능은 용서를 받았는지? (1)
10544 | *5895 | 2021.07.26
*5895 2021.07.26 0 18
10543
New [신앙자세] 표현-저희 / 우리 (1)
10543 | *5896 | 2021.07.26
*5896 2021.07.26 0 9
10542
New [인인관계] 친구의 신앙 고민-복음 운동이 힘들 때 (1)
10542 | *5892 | 2021.07.26
*5892 2021.07.26 0 9
10541
New [신앙자세] 죽은 사람에게 편지를 쓰는 행위는? (1)
10541 | *5890 | 2021.07.26
*5890 2021.07.26 0 12
10540
New [행정] 부목사는 담임목사의 지시에 철저히 순응하여야 하는가? (1)
10540 | *5885 | 2021.07.26
*5885 2021.07.26 0 10
10539
New [장례] 천국환송예배 (1)
10539 | *5884 | 2021.07.26
*5884 2021.07.26 0 7
10535
[장례] 추도식까지 금지합니까? (1)
10535 | *5887 | 2021.07.24
*5887 2021.07.24 0 27
10534
[법] 법률 상담 (1)
10534 | *5880 | 2021.07.24
*5880 2021.07.24 0 19
10533
[사회] 자살의 급증 원인 (1)
10533 | *5875 | 2021.07.24
*5875 2021.07.24 0 36
10532
[설교록] 시험이 코앞인데 공부가 잘 되지 않습니다 (1)
10532 | *5874 | 2021.07.24
*5874 2021.07.24 0 19
10531
목사 청빙의 자격 제시에 대하여 (1)
10531 | 신학생 | 2021.07.24
신학생 2021.07.24 0 8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