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답

세계로교회이단여부

일반질문용
작성자
성도
작성일
2020.01.19
친척이 세계로 교회 나아 갈여고 하는데 이단여부를 알고저함.
전체 6

  • 2020-01-20 10:26
    * 세계로교회
    인터넷이 없던 시절은 한 교회의 내막을 확실히 파악하기 어려워 타 교회의 평가, 특히 '이단성'은 극히 조심했습니다. 우리 공회가 그 오랜 세월 이단으로 정죄되었던 이유도 공회의 입장을 조작한 결과였습니다. 공회의 자기 경험에 상관 없이, 타 교회의 평가는 늘 객관적 사실을 냉정히 살피고 그리고 평가하는 것이 좋습니다.

    교회가 고신 소속으로 나옵니다. 또 부목사님들도 모두 고신 출신입니다. 고신에 소속을 확실히 두고 있다는 것은, 넓게 보면 한국 교회 기준으로 좋은 교회입니다. 소속은 고신이라 해도 내용은 다를 수 있는데, 외부에서 특별 강사를 모신 명단을 볼 때 최덕성 이상규 교수님들이 보입니다. 이 분들은 방법론에 차이는 있지만 고신의 원래를 특별하게 강조하는 분들입니다. 이 분들은 공회를 잘 알고 우호적인 분들입니다.

    그렇다면 전체적으로 괜찮아 보입니다. 그런데 최근에 급성장을 한 교회인데 이런 경우 주변에서 견제를 하려고 별별 흠을 잡아 이단으로 몰아 세우는 경우가 흔합니다. 밥그릇 싸움이지요. 자신들은 더 그러면서 다른 교회가 전도를 위해 이런저런 방법을 사용하거나 설교 때 교인들을 가르치려고 표현을 하다 보면 좀 지나치게 할 때가 있는데 그런 순간을 포착해서 이단으로 몰아 가는 경우가 많습니다. 이 교회의 문제점을 혹시 구체적으로 들은 것을 적어 주시면 설명이 더 쉽겠습니다.

    공회 기준으로 보면 모든 면에서 아쉽지만, 지금 부산에 있는 공회의 본부였던 서부교회마저 갈 데로 다 가 버리 마당에 공회 교인이 세계로교회 정도를 두고 비판을 한다면 곤란할 듯합니다. 서부교회 역시 공회의 원래 기준으로 볼 때 아주 버린 교회라고 하는 것이지, 오늘 다른 교회와 비교하면 여전히 최상의 교회입니다. 기준을 어디에 놓느냐에 따라 달라 집니다. 엄하게 기준을 잡고 세계로교회를 평하려면 서부교회와 우리 공회 교회 거의 전부도 함께 비판 받아야 할 듯하고, 기준을 일반적으로 놓고 본다면 좋은 교회니까 그렇게 부흥하고 사람들도 많이 모이는 듯합니다.

    * 교회 주소와 목회자 성함
    교회 이름이 같은 경우가 많으니 교회 주소와 목회자 성함을 표시해 주면 좋겠습니다. 일단 부산 강서구의 손현보 목사님이 계시는 '세계로교회'라고 생각이 되어 이 교회를 우선 소개합니다.

    * 공회의 타 교회 평가
    공회는 타 교회를 정죄하는 일을 극히 조심합니다. 타 교회는 대개 기본구원만 알고 있기 때문에 자기들과 다른 교회를 이단으로 정죄하는 면이 많습니다. 이단은 정죄를 해야 하나 자기 교회아 다르다고 다른 교;회를 쉽게 지옥으로 보내는 것은 조심하는 것이 맞습니다. 공회는 건설구원 교리까지를 가지고 있어서 다른 교회를 평가할 때 서로 다른 점과 장단점을 우선 비교하는 경우가 거의 전부입니다. 타 교회를 기독교가 아니어서 지옥 갈 종교 단체라고 '이단'이라 하는 경우는 문선명의 통일교, 여호와의증인처럼 삼위일체 하나님과 예수님의 구원을 부인하는 경우처럼 기독교 교리의 절대 근간에 관련 된 단체가 외부에 그렇다고 표시를 확실히 하는 경우에만 국한하고 있습니다.

    한국 교계가 이단이라고 비판하는 김기동 성락교회나 박옥수 구원파는 단점이 너무 많아 문제가 있다고 보지만 이단으로 단정하지 않으며, 워치만 니의 지방교회는 일부 문제가 보이지만 대체적으로 일반 교회를 아주 넘어 서는 훌륭한 교회로 평가해 왔습니다. 목회 현장적으로 굳이 말한다면 지방교회는 공회 교인들에게만은 공회의 치명적인 약점을 넘어 선 교회로 부러워 하는 상황입니다.

  • 2020-01-20 11:40
    공회 교인으로 그 교회를 약간 알고 있기에 적어봅니다.
    부산에 있는 세계로교회가 맞다면 부산 서부쪽 외곽인 송정동에 있으며 지금은 주변에 삼성자동차, 명지신도시로 바다가 오션시티로 엄청나게 변화였습니다.

    개척 당시는 어촌으로 주민이 얼마 살지 않을 때 손현보목사님이 개척하였으며, 김해 무척산기도원에서 7년 계셨으며, 특수부대 출신으로 전도에 목숨을 걸었다고 하였으며, 모든 설교는 전도에 맞추고 있습니다.

    몇년전에 교회에서 1년에 전도를 1,000명정도 했는데 그중에 손현보목사님부부가 350명을 전도했다고 들었습니다. 현재 3천명 정도 출석하는 걸로 알고 있습니다..
    세계로교회에서 매년 여름에 개최하는 하계 성회에 몇 번 참석하였는데 부산 지역 많은 교인들이 참석하고 있습니다.

    지금은 전도가 안 되고 교회가 부흥이 안 된다고 하는데 손현보목사님을 보면 전도가 안 되는 것이 아니라 안하니까 안되는 걸로 보입니다. 저 개인적으로는 전도에 관한한 우리나라에서는 최고의 목사님으로 보고 있습니다.

  • 2020-01-21 05:41

  • 2020-01-21 05:43
    예배보다 고추밭? 권사님 위해 고춧대를 뽑아 버리다

    http://m.kmib.co.kr/view.asp?arcid=0924084316&code=23111117&sid1=chr#RedyAi

  • 2020-01-21 11:13
    열심히 사는 분으로 생각합니다.
    목사가 열심히 산다는 말은 열심히 전도했고 목회했다는 것을 뜻합니다.
    물론 그 열심의 성격과 내용을 분석하여 더욱 더 좋으면 좋겠지만 일단 열심히 하셨다는 점은 누구라도 본 받을 점입니다.
    이렇게 열심히 하다 보면 다른 교회를 다니며 잠든 분들이 깨어 나면서 이 교회로 오기도 하고 또 열심히 전도를 하려다 보면 강퍅한 사람이나 어려운 사람이나 어린 사람을 달래기도 하는데, 세계로교회 때문에 교인을 뺏겼다고 생각하는 교회가 흠을 잡는 것은 역사 어느 교회라도 그렇게 되는 것이라 무슨 오해도 받는가 봅니다. 기준을 어디에 잡느냐에 따라 다르겠지만 일반적으로 보면 요즘 전체 교회와 비교할 때 좋은 교회라 하겠습니다.

  • 2020-01-28 14:06
    고신총회 소속 주일출석 500명 정도 교회에서 시무하는 장로입니다.
    저는 서부교회 주일학교를 거쳐 대학교까지 공회에서 신앙생활을 했습니다.
    15년전에 장립집사 안수교육시 저의 신앙뿌리는 총공회라고 밝혔더니 강사이셨던 노회 한 목사님이 총공회는 이단이라고 하셔서 저와 언쟁을 벌린 일이 있었습니다. 이유인 즉 총공회는 '중생된 사람은 범죄치 않는다,고 주장한다고 했습니다. 저는 '중생된 사람이 아니라 "영"이 범죄치 않는다'고 즉시 반박을 하고 잘못된 발언을 시정해 달라고 주장한 기억이 남니다. 이와 같이 아직까지 잘못된 생각이 진실처럼 여겨지는 일들이 있어 안타깝습니다.
    세계로 교회도 마찬가지입니다.
    저가 알기로는 손현보목사님은 고신교단에서 인정받는 아주 훌륭한 목사님이 십니다.
    손목사님은 전도를 위해 친목회로 변질된 전도회와 전도하지 않는 찬양대를 없앤것은 초기 서부교회를 연상케합니다.(물론 서부교회는 노방전도를 실천하는 모범전도회로 기억합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시기하고 질투하는 이들이 있어 이단 운운하는것은 하나님의 영광을 가리는 일입니다.
    고신총회에서는 이단대책위원회가 있어 기도하고 연구한 후에 신천지와 같이 이단성이 있는경우 불건전한 단체로 규정하고 참여를 금지합니다.
    지금은 예수님의 지상명령을 실천할 때입니다. 먼저 그 나라와 그 의를 구하기 위해 모두가 힘쓰고 노력할 때입니다. 모두 각자의 위치에서 승리하시기를 기도합니다.

전체 1,079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공지
이용 안내 - '비공개 문답'의 경우
직원 | 2018.02.21 | 추천 0 | 조회 2846
직원 2018.02.21 0 2846
3011
[홈운영] 불꽃같은 눈으로 총공회를 바라보는 목사님에게(/총공회/발언/방으로 이동-관리자) (1)
#705 | 2020.03.12 | 추천 0 | 조회 12
#705 2020.03.12 0 12
3010
(신앙고민)앞으로 목회자를 꿈꾸는 저로서 지금 제가 추구하는 교단(총공회등)의 교회로 옮겨야 하는지를 두고 고민하고 있습니다. (1)
*1659 | 2020.03.11 | 추천 0 | 조회 19
*1659 2020.03.11 0 19
3009
[사회] 김선일씨의 사건을보고 우리가 가질자세와 교훈은?? (1)
*1656 | 2020.03.11 | 추천 0 | 조회 17
*1656 2020.03.11 0 17
3008
(양육) 중간반 학생의 잦은 가출 (1)
*1648 | 2020.03.11 | 추천 0 | 조회 18
*1648 2020.03.11 0 18
3004
(고민) 가족행사 (1)
*1646 | 2020.03.10 | 추천 0 | 조회 12
*1646 2020.03.10 0 12
3003
(영계) 지옥에도 등급이 있나요? (1)
*1644 | 2020.03.10 | 추천 0 | 조회 10
*1644 2020.03.10 0 10
3002
(성경신학) 선경본문의 소제목은? (1)
*1641 | 2020.03.10 | 추천 0 | 조회 5
*1641 2020.03.10 0 5
3001
[주해] 계20:6, 21:27에 대한 추가 질문 (1)
#701 | 2020.03.10 | 추천 0 | 조회 7
#701 2020.03.10 0 7
3000
[신론] 구원역사의 순서가 이렇게 되는가요? (1)
#700 | 2020.03.10 | 추천 0 | 조회 6
#700 2020.03.10 0 6
2999
[신앙자세] 말씀의 주관적 해석 (1)
#699 | 2020.03.10 | 추천 0 | 조회 11
#699 2020.03.10 0 11
2998
[건설구원] 중생 이전에 지은 죄에 관련하여 (1)
#696 | 2020.03.10 | 추천 0 | 조회 14
#696 2020.03.10 0 14
2997
[창조] 나는 어디서 왔습니까? (1)
#695 | 2020.03.10 | 추천 0 | 조회 7
#695 2020.03.10 0 7
2996
[안식교] 주일날과 안식일 (1)
#693 | 2020.03.10 | 추천 0 | 조회 10
#693 2020.03.10 0 10
2995
[안식교] 안식일과주일에 대하여 아주 자세히 설명좀 부탁합니다. (1)
#691 | 2020.03.10 | 추천 0 | 조회 7
#691 2020.03.10 0 7
2994
[사회] 기(氣)수련이 건강법에서 그치지 않고 종교성으로까지 가는 경우 (대리질문) (1)
#687 | 2020.03.10 | 추천 0 | 조회 5
#687 2020.03.10 0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