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답

[교계] 순교? 아프가니스탄

기존 문답 보관실
작성자
*3992
작성일
2020.10.12
지나가다 밑의 글을 보고 올립니다.

요새 뉴스 워낙에 믿을 것이 못되는군요.

간략하게 아프가니스탄에 피랍되기까지의 과정입니다.

제일 처음 선교를 위해 샘물교회에서 아프가니스탄으로 가려고 했으나

정부에서 말렸었죠.

처음은 출국취소까지 했습니다.

하지만 샘물교회교인들은 민주주의 국가에서 어떻게 이럴 수 있냐며,

보내주지않으면 소송을 걸겠다고,

유서까지 써놓고 아프가니스탄으로 떠났다고 합니다.

그렇게 떠난 교인들은 선교활동을 하며 내려갔다고 하는군요.

그런데 그 선교활동이란게 .. 이슬람 사원에서 예배를 드리고,

이슬람 교도들이 99%인 곳에서 찬송을 부르고 ..

이게 선교활동인지는 모르겠네요 .

(교회에서 목탁 두드리며 부처믿으라는 식 아닙니까)

또한 탈레반 점령지역이라고 가지말라고 말렸음에도 불구하고,

하나님의 능력 운운하며 끝까지 내려가다 결국 잡혔다고하네요.

피랍된 교인 중 한사람의 홈페이지에서 확인한 글이라

믿을만하던데,

저 피랍된 분들 결국 잡혀서 정부탓을 하더군요.

어떻게 했길래 이렇게 잡히게 됫느냐

안전관리에 소홀하다 등등 ..

그렇게 말리고 말려도 소송까지 한다며, 유서까지 써놓고 떠난분들이

이슬람사원에서 예배를드리고, 이슬람교도들앞에서 찬송까지 부르다

탈레반 점령지역까지 내려가다 잡혀 정부탓을하고있네요.

결국 선교를 목적으로 간건 맞는것 같은데,

너무 황당하고 어이가 없더군요.

덕분에 기독교는 욕을 먹을대로 먹고 ..

이런 분들도 저렇게 잡혀 돌아가시게 되면 순교가 되는겁니까?

 

 

질문:2007-07-22 17:23:41 지나가다
출처:쉬운문답3992




답변:2007-07-23 14:31:13 yilee [ E-mail ]

 

하나에서 전체를 볼 수 있는 사건

 

 

일반 교회들이

선교라는 이름과 봉사 활동이라는 이름 하에 유행처럼 활동하고 있는 운동 전체를 두고
그 내부 성향을 볼 수 있는 기회였습니다.

선교를 소원하는 분들이라는 것은 인정이 되지만

실제 선교라는 차원에는 너무 거리가 멀다고 느꼈고
사회봉사 활동이라고 한다 해도 투자 되는 돈과 실제 활동의 차이를 본다면
사회봉사 활동인지 개인의 해외 오지 극한 체험인지 혼동될 정도이며

홍보하며 드러내고 움직인 외부 모습과
신앙의 내면은 아주 다른 세계였다는 것도 잘 드러나고 있습니다.
이 홈은 세상 비판을 거의 대부분 무시하는 편이지만
가끔 나귀를 통해서라도 꾸짖는 경고가 있을 수 있는데 이번 경우는 그렇게 보고 있습니다.

선교와 순교라는 신앙의 가장 극한 상황을 가지고
철없는 아이들 장난 삼아 했다고 비판을 받아도 할 말이 없을 것 같습니다.

그래도
상대방이 선교라는 이름을 사용한 이상
우리는 더 지켜봐야 하고 신중하게 판단하기 위해 모든 평가를 보류하는 것이
지혜로울 것 같습니다.
전체 1

  • 2020-10-12 11:14
    구 게시판 자료화

전체 1,762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공지
'문답방 이용 - ①기존문답보관실 ②비공개질문
공지 | 직원 | 2018.02.21 | 추천 0 | 조회 4554
직원 2018.02.21 0 4554
5145
비밀글 마음 (1)
5145 | 공회인 | 2020.11.21
공회인 2020.11.21 0 13
5144
현실에 대해서 (1)
5144 | *4259 | 2020.11.20
*4259 2020.11.20 0 22
5143
성도가 서로 교통하는 것의 의미? (1)
5143 | *4257 | 2020.11.20
*4257 2020.11.20 0 24
5142
여자교수님께 배워도 되는가? (1)
5142 | *4254 | 2020.11.20
*4254 2020.11.20 0 33
5140
태안반도 기름씻기 자원봉사 (1)
5140 | *4252 | 2020.11.19
*4252 2020.11.19 0 18
5139
자신의 죄가 가족에게 끼치는 영향?? (1)
5139 | *4250 | 2020.11.19
*4250 2020.11.19 0 11
5138
[찬송가] 찬송가 가사 중 이해 안 되는 부분 (1)
5138 | *4247 | 2020.11.19
*4247 2020.11.19 0 9
5137
백목사님은 일본어를 할 줄 아셨나요? (1)
5137 | *4245 | 2020.11.18
*4245 2020.11.18 0 23
5136
[교리] 믿음을 순복이라 기록하신 이유 (1)
5136 | *4242 | 2020.11.18
*4242 2020.11.18 0 19
5135
[신앙자세] 빚을 지면서 까지 학교공부 외 영어공부를 해야 할까요? (1)
5135 | *4241 | 2020.11.18
*4241 2020.11.18 0 18
5132
[십일조, 신앙체험] 신기하네요~~~ (1)
5132 | *4239 | 2020.11.17
*4239 2020.11.17 0 22
5131
[찬송가] 귀한 "찬송가에 감사"하며... (1)
5131 | *4234 | 2020.11.17
*4234 2020.11.17 0 13
5130
[주일성수] 해외 영어연수에 대해 (1)
5130 | *4232 | 2020.11.17
*4232 2020.11.17 0 13
5129
[교리] 제 8시기 교리의 방향을 잡고 계신지 (1)
5129 | *4230 | 2020.11.16
*4230 2020.11.16 0 19
5128
[연경] 연경교재에 애매한 문제를 어떻게 해야 합니까? (1)
5128 | *4228 | 2020.11.16
*4228 2020.11.16 0 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