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답

[홈운영] 문의 답변방을 책으로 엮었으면 어떨까요?

기존 문답 보관실
작성자
#1392
작성일
2021.02.27

안녕하십니까? 목사님
주안에서 평안하신지요..

그동안 목사님의 논리적이고도 통찰력 있는 답변에 감탄을 금할 수 없습니다.
어떻게 그렇게 사소한 질문까지도 성실하게 답변할 수 있는지 그저 놀랍기만 합니다.

무엇보다 평신도들에게 있어 가려져 있던 공회의 내외 사정과 백목사님의 교리, 행정, 역사등을 다각도로 이해하기 쉽게 체계적으로 만들어 놓으신 노고는 분명 하나님께서 귀한 상급으로 채워주시리라 믿어 의심치 않습니다.

그 어떤 목회사역보다 그 이상의 의미가 이 백영희 신앙연구 홈페이지속에 있다고 봅니다. 특히 문의 답변방은 그냥 한번 읽혀지기에 너무도 귀한 내용이 많아서 많은 분들에게 책으로 읽혀져도 전혀 손색이 없겠다 느껴집니다.

따라서 문의 답변방의 내용을 체계적으로 나누어 책으로 출판했으면 하는 욕심이 섭니다. 어떻게 생각하시는지 답변 바랍니다.

질문 : 2003-02-14 00:05:18 추천자
출처 : 문의답변 1392

제목분류 : [~홈운영~]

내용분류 : [-홈운영-]

 


답변 : 2003-02-14 15:06:32 yilee

지금 문답방 전체 내용을 출간하기 위해 편집을 시작한 분이 있습니다.

 

1.이곳을 좋게 보시는 분은 거의 없을 것입니다.

백영희신앙노선은 정확성만을 목표로 하고 경제성, 상품성, 시장성이라는 면은 고려 대상에서 전혀 배제하고 있기 때문에 일반인의 호응이라는 것은 애초부터 기대를 하지 않습니다. 따라서 이곳에 대하여 호감을 가지는 분들이 계신다면 그 숫자는 극히 적을 것으로 짐작하고 있습니다.

2.극히 적은 분들에게 필요한 내용을 책으로 출간한다는 것은 어려움이 많습니다.

출간을 해야 원하는 분들에게 소식이 전해질 것인데, 출간이라는 것은 그 책을 원하는 분들의 숫자가 많아야 가능한 것입니다. 따라서 이곳의 신앙노선은 어떤 내용이든지 출간에는 늘 어려움이 많습니다. 전하고 싶은 중심 하나만으로 활동할 수 있는 길입니다.

다행히 현재 우리가 접하는 현실은 인터넷을 통해 전혀 경제문제를 고려하지 않고 전할 수 있는 출간 자유의 시대가 되었습니다. 이 때문에 이곳을 통해 극소수 이 길에 관심있는 분들과 이 자리에서 자주 만나게 되었으니, 세상 기술과 발전을 체질적으로 싫어하는 이곳이 오히려 세상 기술과 발전 때문에 이 신앙노선을 넓게 전하게 되었습니다.

시대가 광속으로 움직인다 해도 그래도 여전히 책자 출간이란 그대로 필요하기 때문에 이곳 자료들을 힘 닿는 대로 출간하고 있습니다. 책자로 출간하는 데에는 시간과 경제와 인력이 필요하기 때문에 이곳의 방대한 자료를 언제가는 전부 출간하게 되겠지만 그 순서와 속도는 조절하지 않을 수가 없습니다.

3.현재 질문하신 내용은, 일단 작업이 시작되었습니다.

질문 내용에서 말씀하신 출간 작업은, 이곳을 애용하는 분 중 한 분이 편집 과정에 수고를 하시겠다고 지원을 하셔서 현재 작업에 착수하였습니다. 이렇게 외부에서 직접 편집 정리에 수고하실 분이 있는 경우는, 최대한 먼저 출간되도록 경비를 집행하고 있습니다.

지금 작업 막바지에 있는 '총공회 신앙노선 소개'라는 서적 출간의 경우도 이 홈에서 제공하는 내용을 편집한 것이며 외부에서 이곳을 자주 이용하는 분이 전담 수고한 경우입니다. 물론 답변자가 편집의 방향과 내용을 두고 충분히 의견을 제시하였기 때문에 서적 출간의 편집자를 정식으로 그 수고한 분으로 표시할 것이고, 발행처는 이곳 홈의 연구회가 될 것입니다. 문답방 내용은 앞으로도 계속 될 것으로 보고 어느 정도 양이 되면 2권을 계획하게 될 것입니다.

이곳은 앞으로 백목사님 전기, 총공회 역사, 총공회 교리 등 여러 면으로 작업할 내용이 있습니다. 출간할 서적마다 외부에서 자원하여 편집 등의 수고를 전담하실 분이 계신다면 더욱 출간이 빨라질 것입니다.

전체 0

전체 2,814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공지
'문답방 이용 - ①기존문답보관실 ②비공개질문 ③비실명진행
공지 | 직원 | 2018.02.21 | 추천 0 | 조회 8086
직원 2018.02.21 0 8086
11087
New UP [주해, 죄론] 5:32 버린 여자에게 장가 드는 죄 (1)
11087 | *6742 | 2021.12.03
*6742 2021.12.03 0 9
11086
New UP [홈운영] 백영희 목사님 설교 검색이 안 됩니다 (1)
11086 | *6740 | 2021.12.03
*6740 2021.12.03 0 9
11085
New UP [신앙고민] 살아가면서의 두려움 (1)
11085 | *6737 | 2021.12.03
*6737 2021.12.03 0 7
11084
New [세례] 주일예배를 빠져도 세례 받을 수 있는지요? (1)
11084 | *6731 | 2021.12.02
*6731 2021.12.02 0 14
11083
New [주일성수] 주일 믿지 않는 친척의 방문 (1)
11083 | *6728 | 2021.12.02
*6728 2021.12.02 0 13
11082
New [이단, 교단] 성결교회는 이단이 아닌가요? (1)
11082 | *6727 | 2021.12.02
*6727 2021.12.02 0 12
11081
New [성구] 소망을 주시고 이루게 하신다는 성구 (1)
11081 | *6725 | 2021.12.02
*6725 2021.12.02 0 8
11080
New [신앙고민] 경제실패와 패배감 (1)
11080 | *6721 | 2021.12.01
*6721 2021.12.01 0 12
11079
New [교리] 주권을 어떻게 닮나? (1)
11079 | *6719 | 2021.12.01
*6719 2021.12.01 0 9
11078
New [이단] 안식교는 이단인가요? (1)
11078 | *6714 | 2021.12.01
*6714 2021.12.01 0 10
11075
십일조와 빚 (2)
11075 | 교인 | 2021.11.30
교인 2021.11.30 0 63
11074
[성경인물] 출6:1의 그핫과 대상6:1의 고핫 (1)
11074 | *6713 | 2021.11.30
*6713 2021.11.30 0 6
11073
[주해] 구약에 쳐죽이고 사로잡아 가는 말씀들 (1)
11073 | *6711 | 2021.11.30
*6711 2021.11.30 0 14
11072
[성경] 마1장의 족보 42대 계산 (1)
11072 | *6709 | 2021.11.30
*6709 2021.11.30 0 7
11070
[결혼] 결혼과 연애 (1)
11070 | *6707 | 2021.11.29
*6707 2021.11.29 0 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