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답

[신앙고민] 능력 밖의 일을 시작할 때

기존 문답 보관실
작성자
*3664
작성일
2020.07.31
조그만 1년 계획 프로젝트를 시작하려는데 제가 처한 상황과 주변 사람들의 도움을 가지고 시작하면 될 줄 알았던 일들이 예상과 달리 도움이 순간 사라지고 혼자 일을 감당하게될 일이 생겼습니다.

이분 저분 도움이면 되겠다는 생각에 약간 부담스러워도 시작을 했는데 막상 지원군들이 다 없어지고 나니 감당하게될 책임이 너무 커 포기를 할까 생각합니다. 신앙문제는 아니구요.

일의 성패가 달린 문제라 포기를 하려면 일찍 해야할 것 같은데.. 혹 마음 한구석에 노력해보고 되지 않으면 주신일이 아니라 생각하고 포기할까도 싶은데. 또 한편으로는 능력도 안되는데 시작하는 것 자체가 어리석은 일이라는 생각도 들어 혼란스럽네요..

너무 질문이 광범위한것 같아 정확한 지도를 받을 수 없을 것 같지만 도움을 주셨으면 합니다.

늘 평안하시고 하시는 일에 주님 은혜가 충만하시길 빕니다.

 

질문:2006-10-30 14:11:47 혼란자
출처:쉬운문답3664




답변:2006-10-30 16:47:22 yilee [ E-mail ]

 

현실인도의 의미

 

 

자세한 내용을 알 수 없어 대강 안내합니다.

하나님께서 우리를 인도하실 때

성경, 성령, 현실이라는 3가지 면으로 우리를 지도하십니다.

 

 

질문 내용과 관련

첫째, 특별하게 성경이 요구하는 경우와
둘째, 신앙양심에 성령의 직접 인도가 확실하다고 판단되는 경우는

능력 밖의 일이라 해도
본인이 순종만 할 수 있다면 하나님의 도우시는 능력을 힘입어 기적을 보게 될 수 있으나

만일

성경과 성령의 특별한 인도가 없을 때에는
우리가 하나님께서 내게 주신 현실을 살펴 하나님의 인도를 파악하게 됩니다.

현재 질문자께서 현실을 살필 때 '능력 밖의 일'이라고 생각한다면

하나님께서는 현실을 통해 그 일을 하지 않도록 막는 것이 아닌지, 심각하게 고려해야 합니다.

나의 능력이 확실하게 넘어선다는 말은
내게 주지 않은 일이라는 뜻입니다.

다만 사람들이 해보지도 않고 또 자기가 오판을 해서 할 수 있는 일을 할 수 없다고 생각하는 경우를 주변에서 너무 흔하게 보고 있습니다. 질문자께 닥친 일이 정말로 본인의 범위를 확실하게 넘은 일이면 하지 말라고 막는 일이다 이렇게 답변할 수 있습니다.

특수하게

하나님께서 우리를 인도하실 때
우리가 실력을 쌓고 자라가는 방향으로 인도하시기 때문에
우리가 익숙하게 잘 할 줄 아는 것만 시키지 않으시고 좀 어려운 것을 시켜서 순종할 때 쑥 발전하게 하는 수가 있고, 가끔 절대 할 수 없는 일을 시켜놓고 순종할 때 기적을 보이면서 평생 자랄 것을 한 순간에 자라도록 인도하는 수도 있습니다.

이런 면들이 있기 때문에
내 능력 이상의 일이라고 해서 무조건 현실을 통해 막는 것이 아니냐고 할 수는 없습니다.
전체 1

  • 2020-07-31 08:37
    구 게시판 자료화

전체 1,457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공지
'문답방 이용 - ①기존문답보관실 ②비공개질문
직원 | 2018.02.21 | 추천 0 | 조회 3813
직원 2018.02.21 0 3813
3672
New UP 지금 대한민국을 움직이시는 큰방향은 무엇일까요? (1)
공회인 | 2020.08.08 | 추천 0 | 조회 77
공회인 2020.08.08 0 77
3666
베리칩은 옛말입니다. 이제는 아니 그전부터 하이드로겔로 통제하고 있습니다. 첨부파일 (3)
교인7 | 2020.08.04 | 추천 0 | 조회 113
교인7 2020.08.04 0 113
3659
[교리, 기능구원]죄를 지옥에 버린다? (1)
*3668 | 2020.07.31 | 추천 0 | 조회 44
*3668 2020.07.31 0 44
3658
[기도] 기도를 할 때 눈을 깜빡이면 (1)
*3666 | 2020.07.31 | 추천 0 | 조회 24
*3666 2020.07.31 0 24
3657
[신앙고민] 능력 밖의 일을 시작할 때 (1)
*3664 | 2020.07.31 | 추천 0 | 조회 29
*3664 2020.07.31 0 29
3655
[성경, 교리] 부자는 천국에 잘 못 간다는 말씀 (1)
3661 | 2020.07.30 | 추천 0 | 조회 30
3661 2020.07.30 0 30
3654
불택자에 관한 것, 세상과 동질에 관한 것 (1)
*3659 | 2020.07.30 | 추천 0 | 조회 25
*3659 2020.07.30 0 25
3653
[신앙자세, 술담대] 술을 취하지 않도록 마시는 것은 괜찮습니까? (1)
*3657 | 2020.07.30 | 추천 0 | 조회 28
*3657 2020.07.30 0 28
3650
중심과 양심 (1)
*3655 | 2020.07.29 | 추천 0 | 조회 37
*3655 2020.07.29 0 37
3649
[신앙고민] 자꾸 자만심이 일어납니다. (1)
*3653 | 2020.07.29 | 추천 0 | 조회 29
*3653 2020.07.29 0 29
3648
[찬송] 81장 공회 찬송가 (1)
*3649 | 2020.07.29 | 추천 0 | 조회 31
*3649 2020.07.29 0 31
3647
비밀글 자기 부인, 자기 십자가 성구 해석 (제-관) (3)
교인7 | 2020.07.28 | 추천 0 | 조회 25
교인7 2020.07.28 0 25
3644
[성경, 작명] 다니엘 3친구의 이름을 바벨론식으로 부르는 이유? & 예수님 초상화 (1)
*3644 | 2020.07.28 | 추천 0 | 조회 41
*3644 2020.07.28 0 41
3643
성경질문입니다. (서머나교회-관) (1)
*3640 | 2020.07.28 | 추천 0 | 조회 32
*3640 2020.07.28 0 32
3642
[설교록, 용어] 김정수교수님께 용어질문입니다.-'땅딸구' (1)
*3639 | 2020.07.28 | 추천 0 | 조회 26
*3639 2020.07.28 0 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