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답

[말세론] 상급론에 대해 설명 좀 부탁드립니다.

직원내부용
작성자
*1700
작성일
2020.03.26
천국에서의 상급은 어떻게 이해하면 좋겠습니까?
사실 아이들에게 쉽게 설명하기 위해서 비유로 세상의 물질을 가지고 얘기하는데 좀더 성경적으로 정확히 설명 해주십시오. 신앙이 약하신 분들이 들어도 공감 할 수 있게 말입니다.
성화 구원에 대해서 설명을 하다 보면 이 상급이라는 계념이 반드시 중간 단계로 거쳐가게 되는데 정확하게 말하기가 제 신앙으로는 쉽지가 않습니다.

 

 

질문:기쁨으로살자 2004-07-25
출처:쉬운문답1700
제목분류 : [~교리~말세론~부활~]
내용분류 : [-교리-말세론-부활-]




답변:2004-07-25 08:48:46 yilee [ E-mail ]

 

세상에서 말씀으로 살기 위해 싸워 이긴 만큼 천국의 모습은 달라집니다.

 

 

1.어린 신앙시절, 주일날 교회 가는 문제 때문에 갈등이 많았을 것입니다.

주일날 놀러가고 싶은 마음도 있고, 교회를 가기는 가고 싶은 마음도 있었다면
놀러가자는 마음과 교회 가자는 마음이 서로 싸움을 하게 됩니다.
놀러갔다면 진 것이고, 교회로 갔다면 이긴 것입니다.

우리 평생 신앙생활은 늘 이런 싸움으로 계속 됩니다.
신사참배처럼 전국이 다 알고 전국에 표시가 나타나는 큰 싸움도 있고
주일날 학교에서 시험을 친다고 오라 하는 작은 싸움도 있고
주일날 잠이나 잘까 하는 마음 속에 보이지 않는 싸움도 있습니다.

2.'상급'은 싸워서 이겼을 때 받는 것입니다.

평생 신앙으로 살면서 이긴 양이 얼마나 되며 어떤 싸움에서 이겼는가?
주기철목사님처럼 아무도 견딜 수 없는 고문과 고형을 이긴 분께 주는 상급과
손양원목사님처럼 미워하지 않을 수 없는데도 사랑한 그 전투에 대한 상급과
오늘 겨우 주일예배 참석 때문에 친구의 유혹을 물리친 상급이 다 다를 것입니다.

3.하늘나라는 이 세상보다 넓고 무한하며 존재들의 종류도 한이 없습니다.

그 나라를 하나님께서 만들어놓고 지금 그 나라를 맡길 사람을 찾고 있습니다.
하나님 대신 그 나라 전체를 다스리도록 맡길 사람도 찾고 있습니다.
하나님 모시고 그 나라 모든 존재를 보살펴 줄 사람도 지금 훈련시키고 있습니다.
우리는 하나님과 연결되어 그 나라의 이런 분야 저런 업무를 맡게 될 것입니다.

4.하나님 뜻대로 살기 위해 싸우고 승리한 것만큼 천국에서 상급을 받습니다.

세상에서 승리한 것만큼 천국에서 우리에게 많은 것을 맡길 것입니다.
하늘나라 갔을 때 우리의 모습 우리의 실력 우리의 영광 우리가 영원히 맡을 일이 다 각각 다를 것이니, 이것이 '상급'입니다.

한 가지 조심할 것은 하늘나라는 영계이고 세상은 물질계여서 이 물질계 세상 것을 가지고 그대로 설명할 수는 없으나, 물질계 세상 모습을 가지고 신령한 나라를 짐작할 수 있도록 하나님께서 세상 나라 것으로 설명하셨으니 세상에서 부자와 가난한 사람의 차이, 권세 있는 사람과 무능한 사람의 차이, 지식인과 무지한 사람의 차이를 가지고 설명하시되, 다만 그것은 비유이고 천국은 신령한 세계여서 그 모습을 세상에서는 정확하게 표현할 수 없다고 덧붙이면 됩니다. 마치 마음은 검은색 파란색으로 볼 수 있는 것이 아니지만 그 놈 마음이 시커멓다, 그 아이들 마음이 너무 파랗다고 표현하는 것으로 이해하시기 바랍니다.

 


2004-07-25 12:54:36 기쁨으로 살자

답변 감사합니다. ^^(냉무)
전체 1

  • 2020-03-26 18:49
    구 게시판 자료화

전체 1,079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공지
이용 안내 - '비공개 문답'의 경우
직원 | 2018.02.21 | 추천 0 | 조회 2843
직원 2018.02.21 0 2843
3131
New UP [주해] 솔로몬의 타락에 관한 질문 (1)
#960 | 2020.03.28 | 추천 0 | 조회 5
#960 2020.03.28 0 5
3130
New UP [노선] 질문입니다... (1)
#954 | 2020.03.28 | 추천 0 | 조회 3
#954 2020.03.28 0 3
3129
New UP [교계] 일반교계의 구원관에 대해서. (1)
#858 | 2020.03.28 | 추천 0 | 조회 1
#858 2020.03.28 0 1
3128
New UP [교계] 교리비교 (박옥수 관련 -관-) (1)
#944 | 2020.03.28 | 추천 0 | 조회 6
#944 2020.03.28 0 6
3127
New UP [주일/직업] 주일날의 대중교통 이용과 회사 업무시간에 인테넷등 이용에 관하여 (1)
#943 | 2020.03.28 | 추천 0 | 조회 1
#943 2020.03.28 0 1
3126
New UP [공회] 총공회 헌법 (1)
#941 | 2020.03.28 | 추천 0 | 조회 4
#941 2020.03.28 0 4
3125
New UP [교회사] 서부교회 주일학교의 현황에 대하여 (1)
#924 | 2020.03.28 | 추천 0 | 조회 4
#924 2020.03.28 0 4
3124
New UP [목회] 사역과 학문사이에서 (1)
#921 | 2020.03.28 | 추천 0 | 조회 5
#921 2020.03.28 0 5
3123
New UP [은사] 목사님 안녕하십니까? (1)
#919 | 2020.03.28 | 추천 0 | 조회 2
#919 2020.03.28 0 2
3122
New UP [주해] 요압에 대한 질문 (1)
#917 | 2020.03.28 | 추천 0 | 조회 6
#917 2020.03.28 0 6
3121
New UP [주해] 사무엘상 24장, 역대상 21장 (1)
#913 | 2020.03.28 | 추천 0 | 조회 4
#913 2020.03.28 0 4
3120
New UP [건설구원] 하늘 나라 상급의 가치에 대하여 지식으로는 알겠으나, 실감이 어렵습니다. (1)
#911 | 2020.03.28 | 추천 0 | 조회 7
#911 2020.03.28 0 7
3119
New UP [교계] 피종진목사님 외4명 소송사건 궁금합니다. (1)
#906 | 2020.03.28 | 추천 0 | 조회 4
#906 2020.03.28 0 4
3118
New UP [삼위일체] 하나님의 형상에 대해서.... (1)
#903 | 2020.03.28 | 추천 0 | 조회 2
#903 2020.03.28 0 2
3115
New [공회] 총공회 명칭 사용의 시기는? (1)
*1732 | 2020.03.27 | 추천 0 | 조회 12
*1732 2020.03.27 0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