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답

먼저 그 나라와 의를 구하라 ㅡ 무슨 뜻인지요?

일반질문용
작성자
교인
작성일
2022.06.08

구체적인 뜻을 알고 싶습니다

전체 2

  • 2022-06-09 11:34
    먼저
    다른 어떤 일 보다 우선하여 하라는 뜻입니다. 그 나라와 그 의를 구하는 것이 제일 먼저 우선이 되어야 한다는 뜻입니다. 그 나라와 그 의를 구하는 것과 세상 일 중에 우선순위를 어디에 두느냐는 것입니다. 돈이 먼저인 사람은 그 나라와 그 의는 뒤로하고 제일 먼저 돈을 구할 것입니다. 가족이 먼저인 사람은 가족에 관련된 일을 제일 먼저 챙길 것입니다. 여기서 신본주의와 인본주의가 나누어지게 됩니다. 신본주의는 하나님 일을 인본주의는 사람 일을 먼저 구합니다. 비슷한 말씀으로 ‘보다’가 있습니다. 그 모든 것 중 보다 무엇이 중요한가?입니다. 마 8장에 부친 장사하는 것이 자식으로 마땅한 도리이나 주님을 따르는 것과 둘 중 하나를 선택 시 먼저 주님을 따르라고 하셨습니다.

    마 8장 21절~22절
    제자 중에 또 하나가 가로되 주여 나로 먼저 가서 내 부친을 장사하게 허락하옵소서
    예수께서 가라사대 죽은 자들로 저희 죽은 자를 장사하게 하고 너는 나를 좇으라 하시니라

    그 나라
    나라는 다스리는 것, 통치를 뜻합니다. 하나님 한 분의 통치를 받는 것을 그 나라를 구하는 것입니다. 사람이나 물질이나 그 어떤 것에게 피동 되고 통치 받는 것은 사람과 물질을 구하는 것입니다. 오직, 하나님 한 분에게 통치 받고 다스림을 받아 순종하라는 말씀입니다.

    그 의
    바른 것 옳은 것을 의라고 합니다. 옳고 바른 분은 하나님 한 분이시므로 하나님의 뜻이 곧 의입니다. 자기 뜻 사람의 뜻을 구하는 것은 불의를 구하는 것입니다. 먼저 하나님의 뜻을 찾아 순종하라는 말씀입니다.

  • 2022-06-10 08:15
    '담당5'의 답변은 마6:33에 대한 질문을 정확하게 간단하게 안내했습니다. 질문자께서는 질문 부분만 궁금하여 질문 범위를 특별히 부탁했기 때문에 1차 질문에 1차 답변은 충분하나, 이 곳을 방문하는 분들 중에 이 질문의 앞뒤 흐름이 궁금할 수 있어 앞에서 오간 문답의 배경을 조금 더합니다.

    질문하신 33절 앞에 우리가 세상을 살다 보면 생존과 생활이 급하여 먹고 입고 마시는 일을 염려하는데, 믿는 사람은 하나님이 아버지시니 세상 사람들고 달리 생존 문제까지 아버지께 맡겨 놓고 '우선' '먼저' 하나님 아버지에게 붙들리고 아버지의 뜻에 순종하라, 그리하면 우리가 걱정하는 세상 생존 생활은 아버지께서 사람에 따라 알아서 조절해 주신다는 말씀으로 이어 집니다.

    학생은 공부가 급하고 졸업하면 직장과 결혼이 급하고 가정을 가지고 나면 또 급한 일이 평생 잇따릅니다. 그 과정에 신앙은 2선으로 미루어 집니다. 하나님과 하나 되고 하나님의 원하는 뜻은 잊혀 지고 멀어 집니다. 결국은 다 그렇게 됩니다. 그렇게 되지 않으려면 마음에 하나님을 모시고 하나님이 내게 원하는 뜻을 순종하는 가운데 학교를 갈 수 있으면 가고 공부를 할 수 있으면 하고, 결혼과 직장도 그렇게 순서와 중심을 바꾸어 사는 것이 성도의 생활이라는 것입니다. 그렇게 하면 세상에서 처질 것인데? 아버지께 맡기라는 것입니다.

전체 3,438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공지
'문답방 이용 - ①기존문답보관실 ②비공개질문 ③비실명진행
공지 | 직원 | 2018.02.21 | 추천 0 | 조회 10923
직원 2018.02.21 0 10923
12231
New 낙원에 간 구약성도의 영과 마음 (4)
12231 | LA | 2022.10.01
LA 2022.10.01 0 40
12228
[양육] 유대인의 율법교육과 기독교인의 교육 (1)
12228 | #2506 | 2022.09.30
#2506 2022.09.30 0 39
12227
[성구/노선] 창조후 6천년에 재림을 짐작할 수 있는 성구? (1)
12227 | #2493 | 2022.09.30
#2493 2022.09.30 0 10
12226
[공과] 하나님께 청종해야 하는 이유? (1)
12226 | #2487 | 2022.09.30
#2487 2022.09.30 0 9
12223
[신론] 하나님은 얼마나 크신 분인가요? (1)
12223 | #2486 | 2022.09.29
#2486 2022.09.29 0 9
12222
[진화설] 오류에서도 하나님의 신성이 (1)
12222 | #2483 | 2022.09.29
#2483 2022.09.29 0 5
12221
[직업] 주식투자에 대해 (1)
12221 | #2482 | 2022.09.29
#2482 2022.09.29 0 12
12219
[신학] 역사가의 책들 중에 (1)
12219 | #2481 | 2022.09.28
#2481 2022.09.28 0 17
12218
[조직신학] 천사는 조직신학 중 어떤 부분에서 다루는지요? (1)
12218 | #2479 | 2022.09.28
#2479 2022.09.28 0 6
12217
[예배] 수화 예배? (1)
12217 | #2476 | 2022.09.28
#2476 2022.09.28 0 24
12216
[조직신학] 조직신학 특강계획은 없나요? (1)
12216 | #2472 | 2022.09.27
#2472 2022.09.27 0 15
12215
[꿈] 꿈에 대해서 궁금합니다 (1)
12215 | #2471 | 2022.09.27
#2471 2022.09.27 0 14
12214
[주해] 충만한 수 (1)
12214 | #2470 | 2022.09.27
#2470 2022.09.27 0 33
12213
[결혼] 부부제도에 대한 재질문 (1)
12213 | #2466 | 2022.09.27
#2466 2022.09.27 0 25
12211
공회의 '실시간'이라는 표현 (1)
12211 | 교인 | 2022.09.26
교인 2022.09.26 0 9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