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답

다니엘의 세 친구의 바벨론식 이름

일반질문용
작성자
청년
작성일
2022.05.23

다니엘의 세 친구는 왜 바벨론식 이름으로 기록하셨는지 궁금합니다

 

다니엘서를 읽다가 다니엘의 세 친구를 이스라엘 이름 하나냐 미사엘 아사랴라고 기록하지 않고 사드락 메삭 아벳느고라고 기록하셨는지 궁금해서 질문합니다. 

 

야곱의 경우, 하나님께서 야곱에게 이스라엘 이라는 이름을 주셨으나 야곱이 아직 자기를 버리지 못할 때는 그대로 야곱이라 기록하셨다고 배웠습니다. 

마찬가지로 예수님의 12제자인 시몬 베드로에게도 베드로가 하나님께 붙들릴 때와 그렇지 않은 때를 이름으로 나타내셨습니다. 

 

그런데 왜 다니엘의 세 친구는 하나님만 바라보고 의지하고 순종하여 우상 숭배하지 않고 풀무불 속에 들어갈 때에 세상이 명명한 이름으로 기록하셨는지 궁금합니다. 


처음에는 바벨론 사람들이 세 친구를 부르는 것이라 그렇게 기록했나 싶다가도,

비슷한  예로 다니엘의 경우에는  벨드사살이라고 이름이 있어도 벨드사살이라고 적힌 부분이 별로 없습니다. 

요셉도 바로가 붙여준 이름이 있었지만, 요셉이라고 기록되어있습니다. 


왜 다니엘의 세 친구는 바벨론식 이름으로 기록하셨는지, 그 속에 우리가 배울 다른 뜻이 있는지 궁금합니다.

(다니엘과 세 친구가 함께 공부하던 시절에는 바벨론식 이름을 붙인 후인데 이스라엘 이름으로 나옵니다.)

전체 2

  • 2022-05-23 14:36
    질문을 쓰면서 든 생각인데, 다니엘은 세 친구를 세상에서도 신앙으로 대했기 때문에 하나냐 미사엘 아사랴 라고 불렀고, 반대로 바벨론 사람들의 경우에는 세 친구가 하나님의 뜻에 따라 신앙행위를 하는데도 세상적으로 생각하고 바라보고 이해하기 때문에 그렇게 기록하셨는가 싶기도 합니다.
    다니엘과 요셉은 세상 이름이 있음에도 세상 이름이 아니라 원래대로 기록하신 건, 그들은 이미 기존의 행위들로 인해 신앙의 사람인 걸 세상 사람들에게도 나타냈기 때문인걸까요?

  • 2022-05-23 15:33
    과거 문답을 먼저 올려드립니다. 읽어보시고 더 궁금한 것이 있으시면 추가질문 해주시면 되겠습니다.

    https://pkists.net/qna/?mod=document&uid=3644

전체 3,325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공지
'문답방 이용 - ①기존문답보관실 ②비공개질문 ③비실명진행
공지 | 직원 | 2018.02.21 | 추천 0 | 조회 10388
직원 2018.02.21 0 10388
12048
New UP [설교록] 목회설교록 구입 방법 문의 (1)
12048 | #2200 | 2022.08.15
#2200 2022.08.15 0 11
12047
New UP [기타] 이복음님, 마음을 넓히시길 부탁 (1)
12047 | #2194 | 2022.08.15
#2194 2022.08.15 0 9
12046
New UP [공과] 하나님의 축복 공과 설명 부탁 (1)
12046 | #2191 | 2022.08.15
#2191 2022.08.15 0 6
12044
New UP 비밀글 요한계시록 질문 (1)
12044 | . | 2022.08.14
. 2022.08.14 0 13
12040
조언이 필요합니다. (3)
12040 | 일반인 | 2022.08.07
일반인 2022.08.07 0 225
12034
[회개] 자신의 죄로 주변이 고통당하는 현실 (1)
12034 | #2175 | 2022.08.02
#2175 2022.08.02 0 110
12033
[목회] 목사님의 하루 일과 궁금 (1)
12033 | #2176 | 2022.08.02
#2176 2022.08.02 0 63
12032
[진화설] 진화론에 대해서 (1)
12032 | #2174 | 2022.08.02
#2174 2022.08.02 0 38
12030
[양성원] 총공회 목회자 양성은 어떻게 이루어지는지? (1)
12030 | #2172 | 2022.08.01
#2172 2022.08.01 0 94
12029
[양육] 세상에 대해 여과해서 가르쳐야 하는지? (1)
12029 | #2165 | 2022.08.01
#2165 2022.08.01 0 32
12028
[설교록] 언행심사를 바로 한다는 것? (1)
12028 | #2164 | 2022.08.01
#2164 2022.08.01 0 18
12019
[신앙자세] 미운 마음이 너무 심할 때 (1)
12019 | #2154 | 2022.07.27
#2154 2022.07.27 0 67
12018
[방언] 방언에 대해 (1)
12018 | #2153 | 2022.07.27
#2153 2022.07.27 0 42
12017
[전도] 대구에 사는 어린 신앙의 교회 안내 (1)
12017 | #2152 | 2022.07.27
#2152 2022.07.27 0 45
12016
죄로 인한 가족의 불행 인식의 고통 (2)
12016 | 질문 | 2022.07.27
질문 2022.07.27 0 17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