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답

[사회] 사형제도는 성경적인지

기존 문답 보관실
작성자
#1614
작성일
2022.05.02

2003-03-21 16:34: 9
소창식

 

[사회] 궁금합니다.. (사형제도는 성경적인지 - 관)

 

 

제목분류 : [~교리~교회론~신앙생활~사회~]
내용분류 : [-교리-교회론-신앙생활-사회-]

--------------------------------------------------------------------------------------------

목사님 감사합니다..
이렇게 또 질문을 하게 되네요..

목사님.... 사형제도는 성경적인가요..

궁금합니다..

 


2003-03-21 17:20:42
yilee [ E-mail ]

 

세상 국가의 사형제도는 하나님께서 세상에게 맡겨놓은 것 중에 하나입니다.

 

 

제목분류 : [~교리~교회론~신앙생활~사회~]
내용분류 : [-교리-교회론-신앙생활-사회-]

--------------------------------------------------------------------------------------------

1.사형제도를 두고 일어나는 논란은, 인간이 인간의 생명을 끊을 수 있느냐는 문제입니다.

인간이 인간의 생명을 끊을 수 있느냐는 문제를 두고 세상 양심가들이 떠들고 있습니다.
사람을 아낀다는 뜻이고 인간의 존엄성을 존중해야 한다는 뜻이며 인간에게 최후의 기회를 뺏는 것은 인간으로 할 수 없는 잔인한 짓이라는 논리입니다. 사랑을 외치는 기독교와 천주교가 가장 앞장을 서고 있고 일반 세상의 반전론 시민운동가 환경단체 지성인들을 중심으로 제기되는 의견입니다.

 

 

2.성경은 세상 일은 세상에게 맡겨 놓으셨습니다.

세상에서 가장 큰 세력이 세상 정권을 틀어쥐고 그 세력이 자기들 생각과 뜻으로 각자 자기 나라를 다스리게 했습니다. 내기 싫어도 세금을 거두어가면 세금을 뺏기라고 하신 것이 성경입니다. 세상을 쥐고 있는 그 세력이 오라면 오고 가라면 가고 죽으라면 죽어야 하도록 세상의 지배구조와 운영상태를 하나님께서 만들어 놓았습니다.

믿는 우리들까지도 성경에 죄되는 것이 아니면, 안 믿는 불신 정권이 오라면 오고 가라면 가야 합니다. 입대하라면 하고 세금을 내라면 아무리 억울해도 내는 수밖에 없습니다. 또 그들이 몇몇 규정은 사형으로 처벌한다고 법을 만들어놓았을 때에는 그 규정에 걸려서 죽지 않도록 그 규정을 조심해서 잘 지켜 소중한 생명을 보존해가며 믿고 살도록 했습니다.

만일, 성경을 어기라고 명령이 나올 때는 그때는 그들에게 죽으면서도 우리는 말씀대로 살아야 하지만 성경으로 금한 것이 아닐 때는 그들에게 맞지 않고 뺏기지 않고 당하지 않고 죽지 않기 위해서 눈치를 잘 살피며 살아야 하는 것이 성경입니다.

 

 

3.참고하실 성구로는

마17:24-27에서 한 사람에게 반 세겔을 세금으로 받는 자들이 예수님과 베드로에게 세금을 요구했고 예수님께서 그 세금을 내고 넘어갔습니다.

눅3:12-14에서 회개할 방법을 묻는 세리들이나 군병들에게 심한 착취나 강포를 부리지 말라고 했습니다. 그들의 세상 법에 따라 정상적으로 세리노릇하고 또 군병노릇하는 것 자체를 금하지는 않았습니다.

질문하신 내용에 대한 참고 성구로서 제일 중요한 것은 로마서 13장입니다. 1절로 13절까지를 잘 살펴보셨으면 합니다.

전체 1

  • 2022-05-02 11:38
    구 게시판 자료화

전체 3,419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공지
'문답방 이용 - ①기존문답보관실 ②비공개질문 ③비실명진행
공지 | 직원 | 2018.02.21 | 추천 0 | 조회 10865
직원 2018.02.21 0 10865
12206
New UP 공회의 찬송 반주와 무악기파.. (1)
12206 | 신학 | 2022.09.25
신학 2022.09.25 0 11
12203
New [신앙자세] 로또 복권에 대해 (1)
12203 | #2451 | 2022.09.23
#2451 2022.09.23 0 19
12202
New [주해] 모세의 의도? (1)
12202 | #2450 | 2022.09.23
#2450 2022.09.23 0 11
12201
New [진화설] 공룡, 네안데르탈인 화석 (1)
12201 | #2447 | 2022.09.23
#2447 2022.09.23 0 10
12200
New 믿은 이후 지은 죄는 어찌 되는지? (1)
12200 | 자문 | 2022.09.23
자문 2022.09.23 0 85
12199
New 비밀글 음란물 시청에 관한 문의 (1)
12199 | 여자교인 | 2022.09.22
여자교인 2022.09.22 0 6
12198
New 교회 제도를 바라보는 시각 (3)
12198 | 교인 | 2022.09.22
교인 2022.09.22 0 82
12197
[목회] 목회자 가정의 보험? (1)
12197 | #2446 | 2022.09.22
#2446 2022.09.22 0 15
12196
[신앙자세] 수꿩 + 암탉 = 꿩닭 (1)
12196 | #2445 | 2022.09.22
#2445 2022.09.22 0 10
12195
[성경일반] 시온과 예루살렘에 대해 (1)
12195 | #2444 | 2022.09.22
#2444 2022.09.22 0 14
12193
[신앙자세] 자신감을 기르는 방법? (1)
12193 | #2440 | 2022.09.21
#2440 2022.09.21 0 28
12192
[성경관] 성경은 무오? (1)
12192 | #2439 | 2022.09.21
#2439 2022.09.21 0 14
12191
[삼분론] 삼분론을 설명해 주세요 (1)
12191 | #2438 | 2022.09.21
#2438 2022.09.21 0 11
12188
[설교록] 종말에 대한 준비 (1)
12188 | #2435 | 2022.09.20
#2435 2022.09.20 0 10
12187
[건설구원] 건설구원은 어떻게 이룰 수 있습니까? (1)
12187 | #2434 | 2022.09.20
#2434 2022.09.20 0 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