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답

[홈운영] 정정게시판 비회원 글쓰기 허용 문의

기존 문답 보관실
작성자
*7114
작성일
2022.03.11

2017-04-17 14:27:07
안양

정정게시판 비회원 글쓰기 허용문의

 

 

이 홈페이지를 이용하다보면 설교록 텍스트나 문답글 또는 주해사전 등을 읽다보면 오탈자나 수정되어야할 부분들이 가끔 보입니다.
이럴때 활용하기 위해서 상단메뉴>행정실>'정정게시판'이 마련되어 있는데 여기에 글을 쓰려면 회원가입이 되어야만 글을 쓸수 있게 되어있고 회원가입신청서에 기입하는 항목들이 필요이상으로 많다는 생각이 듭니다. 최근의 대부분의 홈페이지들이 회원가입시 개인정보를 최소한으로 요구하는 추세이고, 이용자들은 개인정보 노출을 꺼려하거나 회원가입 자체를 귀찮아하는 면이 있습니다. 이런점이 정정게시판 활용에 장애물로 작용하는것 같습니다.

1. 그래서 정정게시판의 활용에 '회원가입'이라는 부분이 꼭 필요한 부분이라면 회원가입신청서의 기입항목을 꼭필요한 최소한으로 줄이는것을 건의드립니다.
2. 정정게시판에 회원가입이 꼭 필요한것이 아니라고 판단되시면 문의답변방, 쉬운문답방 처럼 회원가입 없이도 글쓰기가 허용되었으면 합니다.


2017-04-17 20:57:34
행정실

우선 안내

 

 

(연구소 운영의 기본 방향)
이 홈은 누구라도 모든 자료를 다 자유롭게 사용하고, 어떤 글이라도 다 올릴 수 있도록 노력했습니다. 정정 게시판의 경우는 연구소 자료의 정확성에 관련 된 것이며 이 노선 자료가 너무 많기 때문에 한 사람이라도 정정 게시판을 이용해 주시는 것이 연구소로서도 큰 혜택이 되고 이 곳을 사용하는 모든 사람을 위해서도 가장 중요한 게시판입니다.

(기술적인 난점들)
다만, 본 연구소 게시판이 1998년 처음 만들어 질 때 상기 원칙을 유지하기 위해 연구소의 운영 경비를 최소화해야 했으므로 당시 무비용으로 사용하는 게시판을 사용했습니다. 이 과정에서 무비용 프로그램은 기능이 약했고, 본 연구소의 자료는 폭발적으로 늘어 나게 되어 사이트 운용을 위해 관리자의 고충이 참으로 지대했습니다.

(변화 된 인터넷 환경)
2015년부터 사이트 관리자가 바뀌고 더 이상 예전의 관리 상태로 사이트를 운용할 수 없는 스팸 등의 문제점이 제기 되었습니다. 이후부터 사이트 관리자는 사이트 전체를 새로 만들기 시작했고 일반 이용자는 물론 연구소 일반 직원들도 사이트의 전체 모습은 예전과 같다고 보는데, 관리자는 사이트 전체를 새로 만들고 있는 중입니다.

(현재 불편한 곳은)
행정실 게시판과 정정 게시판 등이 일반 외부인이 사용하기에 불편하게 되어 있습니다. 또 찬송가 게시판도 아직 손을 대지 못하고 있습니다. 사이트 관리자가 개인의 직업에 충실하면서 조건 없이 모든 책임을 도맡고 있기 때문에 사실 혼신을 다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손이 미치지 못하는 곳이 있습니다. 손양원 가족회가 제공한 자료와 공회 시찬송 자료도 아직 과제로 있습니다.

현재 연구소는 경제적 어려움은 없지만 언제든지 외부의 압력이 있을 때를 대비하여 평소 가장 핵심적인 업무들은 기본적으로 전적 봉사하는 목회자나 직원들의 헌신으로만 유지하려고 노력하고 있습니다. 돈에서 자유로워야 복음을 전하고 진리를 연구하는데 자유롭기 때문입니다. 관련 담당자께서 구체적으로 '정정' 게시판을 안내하겠으나 연구회의 전체 입장을 모든 분들에게 안내합니다.


2017-04-18 07:17:20
홈관리

정정게시판 글쓰기에 관하여

 

 

감사합니다.

홈의 정정게시판을 처음에는 공개로 글을 올릴수 있도록
했었습니다. 그런데 게임, 음란, 광고성 스팸이

하루에도 수십개씩 올라와서 차단하게 되었습니다.

아마 다시 차단해제한다면, 보기 민망할 정도의

스팸을 삭제하는 정도를 넘어, 사이트를 애용하시는 많은 분들께

불쾌감을 드릴것같아 해제해 드리는것에 대하여 망설여 집니다.

사용상 꼭 있어야 할 게시판으로써,
글쓰기 허용할 수있도록 차단해제 하던지,

현재 작성하시는 게시판의 형태로

게시판을 제공하던지 방안을 빠른시일내에

수정토록 하겠습니다.

- 홈관리 올림 -

전체 1

  • 2022-03-11 12:35
    구 게시판 자료화

전체 3,253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공지
'문답방 이용 - ①기존문답보관실 ②비공개질문 ③비실명진행
공지 | 직원 | 2018.02.21 | 추천 0 | 조회 10040
직원 2018.02.21 0 10040
11900
New UP [주해] 레위기 11장 부정, 정결에 대한 문의 (1)
11900 | #2013 | 2022.07.04
#2013 2022.07.04 0 6
11899
New UP [결혼] 심판, 음행과 간음 (1)
11899 | #2910 | 2022.07.04
#2910 2022.07.04 0 6
11898
New UP [주해] 베드로 설교 내용이 이해가 되지 않습니다 (1)
11898 | #2009 | 2022.07.04
#2009 2022.07.04 0 6
11890
[공회] 갈라진 공회의 현실 (1)
11890 | #2004 | 2022.07.01
#2004 2022.07.01 0 34
11889
[고민] 목회자로 인한 고통 (1)
11889 | #2003 | 2022.07.01
#2003 2022.07.01 0 26
11888
[주해] 하나님의 아들들 (1)
11888 | #2002 | 2022.07.01
#2002 2022.07.01 0 17
11886
[삼분론] 이분설과 삼분설에 대하여 질문 드립니다 (1)
11886 | #2001 | 2022.06.30
#2001 2022.06.30 0 53
11885
[사회] 프리메이슨이 무엇인가요? (1)
11885 | #1998 | 2022.06.30
#1998 2022.06.30 0 24
11884
[신앙자세] 은혜보다는 무거운 법에 매여 있는 것 같아 힘듭니다 (1)
11884 | #1996 | 2022.06.30
#1996 2022.06.30 0 23
11881
[전도] 내성적인 성격이라 전도를 못합니다 (1)
11881 | #1981 | 2022.06.29
#1981 2022.06.29 0 28
11880
[연보] 가족 빚 때문에 십일조가 고민됩니다 (1)
11880 | #1980 | 2022.06.29
#1980 2022.06.29 0 23
11879
[목회] 신대원을 졸업한 후 (1)
11879 | #1979 | 2022.06.29
#1979 2022.06.29 0 20
11877
[신앙자세] 자신감이 사라질 때 (1)
11877 | #1978 | 2022.06.28
#1978 2022.06.28 0 30
11876
[신앙자세] 그리스도인과 부자는 조화를 이룰 수 없는 건가요? (1)
11876 | #1977 | 2022.06.28
#1977 2022.06.28 0 29
11875
[신앙자세] 교만을 극복할 방법 (1)
11875 | #1976 | 2022.06.28
#1976 2022.06.28 0 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