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답

[중간반, 건설구원] 행하는 면이 부족하고 실천하기 어렵습니다.

기존 문답 보관실
작성자
*5266
작성일
2021.05.13

(원제)질문

행하는 면이 부족하고 쉽게 말해서 하나를 작정을 하면 실천을 해야하는데
잘되지 않는 점이 많이 있는데 어떻게 고쳐야 하나요?

 

 

질문:2010-04-23 14:58:05 중간반
출처:쉬운문답5266


2010-04-23 15:34:37
yilee [ E-mail ]

 

 

걸음마를 생각해 보셨으면

 

 

불신자 속담에 작심삼일이라는 말이 있습니다. 불신자가 한 말이라고 쉽게 생각할 것이 아니라 믿는 우리에게도 마음과 몸에는 악성과 악습이라는 것이 평생 따라 붙어 애를 먹이는데 바로 그 악성과 악습 뒤에는 악령이 버티고 있기 때문에 쉽사리 고쳐 지지 않는다는 면으로 참고해야 할 문제입니다.

기어 다니던 유아들이 뛰어 다니는 아동들을 보면 눈과 마음으로는 당장에 그렇게 할 것 같은데 실제로는 어렵습니다. 그 대신 기어 다니는 아이는 일어 서기를 배우고, 일어 선 아이는 걸음마를 한 걸음씩 떼어 놓으면서 어떤 아이든지 태어 나면 결국은 다 뛰어 다니게 됩니다.

이와 같이, 새로운 일을 작정하실 때는 너무 크고 어려운 것을 생각하지 마시고 너무 쉬운데 매일 할 수 있는 가장 간단한 것을 먼저 시작해 보시기를 바랍니다. 작심삼일이라는 말이 나오는 이유는 평소 생각 없이 살다가 이 것도 저 것도 엉망이 되고 그러다가 어느 날 내가 왜 이런 처지가 되었는가 라고 후회를 하면서 한 번 제대로 해 봐야지 하는 생각을 하면서 비교적 높은 목표를 잡게 됩니다.

기어 다니던 아이가 바로 뛰어 다니려고 결심한 것과 같습니다. 그렇게 하지 마시고 그 동안 후회 될 일이 많아도 새로 시작할 때는 꼭 할 수가 있는 작은 것을 가지고 시작을 하십시오. 아무리 시시해 보여도 하나를 계속하게 되면 '계속성'을 잡게 되는 것이고 계속성을 잡게 되면 그 다음부터는 목표를 슬슬 높여 가는 것은 쉽습니다.

가끔 올려다 보지도 못할 목표를 결심하고 해 치우는 방법도 필요할 때가 있습니다. 눅16:10, 12:26 말씀으로 소개한 것은 지극히 작은 것에서 시작하는 것이 대부분 우리 신앙 생활에 해당 되기 때문입니다.

전체 1

  • 2021-05-13 08:39
    구 게시판 자료화

전체 2,330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공지
'문답방 이용 - ①기존문답보관실 ②비공개질문 ③비실명진행
공지 | 직원 | 2018.02.21 | 추천 0 | 조회 6955
직원 2018.02.21 0 6955
10322
New UP [성구] 갈라디아서 3:2 '너희에게' 와 '알려' (1)
10322 | *5581 | 2021.06.15
*5581 2021.06.15 0 9
10321
New UP [말세] 지구종말... (1)
10321 | *5577 | 2021.06.15
*5577 2021.06.15 0 10
10320
New UP [교리] 죄를 주신 이유 (1)
10320 | *5575 | 2021.06.15
*5575 2021.06.15 0 10
10319
New UP [신앙생활] 회개기도가 가식적인 것 같아서 (1)
10319 | *5572 | 2021.06.15
*5572 2021.06.15 0 8
10317
New UP 본인이 아는가? 모르는가? (3)
10317 | 반사 | 2021.06.15
반사 2021.06.15 0 90
10316
New [신앙자세, 고범죄] 자꾸 똑같은 죄를 지을때 (1)
10316 | *5571 | 2021.06.14
*5571 2021.06.14 0 20
10315
New [신앙자세, 교리] 무신론자와의 대화 방법 문의 (1)
10315 | *5559 | 2021.06.14
*5559 2021.06.14 0 17
10314
New [교리, 예정] 왜 죄 짓는 현실을 만드신 거죠? (1)
10314 | *5558 | 2021.06.14
*5558 2021.06.14 0 16
10313
New [창조] 창조에 6일이나 걸리고 힘들어서 하루 쉬신 것? (1)
10313 | *5557 | 2021.06.14
*5557 2021.06.14 0 18
10306
가룟 유다가 먹은 성찬 "식사"의 의미 (8)
10306 | 동천 학생 | 2021.06.11
동천 학생 2021.06.11 0 163
10302
[신비주의] 아이가 아픈데 하나님이 낫게 해 주실 것이라며 병원에 데리고 가지 않아서 (1)
10302 | *5556 | 2021.06.11
*5556 2021.06.11 0 34
10301
[신앙자세, 독서] 성경 외 다른 책을 읽으면 양심의 가책이 (1)
10301 | *5555 | 2021.06.11
*5555 2021.06.11 0 69
10300
[기도] 기도하면 100%응답 하신다는 표현이 맞는지요 (1)
10300 | *5550 | 2021.06.11
*5550 2021.06.11 0 22
10299
[중간반] 학생의 곤란한 질문 - 제, 관 (1)
10299 | *5549 | 2021.06.11
*5549 2021.06.11 0 29
10298
[신앙자세] 하나님 위로뿐인가? - 제, 관 (1)
10298 | *5547 | 2021.06.10
*5547 2021.06.10 0 6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