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공회 발언/연구

보수노선이 분열하는 이유..

발언
작성자
교인
작성일
2023.04.08

1) 내가 주도하지 못해서, 내가 리더가 못 되어서, 내가 말석부터 시작하기 싫어서....

2) 속이 좁아서....

가 아닐까 생각이 됩니다. 모두들 진리 진실 노선때문에 나는 구별한다고 하지만....

 

전체 1

  • 2023-04-09 22:26
    알고만 있지 뭐 교역자들 부터 자기 욕심체우기위하여 자기 가족위하여 말로만 교회 교인 위한다지뭐 막상 다닥치면 다 뭐 욕심 채울려고 하는것 밖에 안보이니 뭐

전체 287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공지
이용 안내
공지 | 담당 | 2018.05.19 | 추천 0 | 조회 2082
담당 2018.05.19 0 2082
14338
어지러운 세상 중에
14338 | 공회원 | 2024.05.20
공회원 2024.05.20 0 141
14347
포도원 노래
14347 | 공회원 | 2024.05.22
공회원 2024.05.22 0 104
14325
코로나 폐쇄와 교회 - 서영호 개혁주의와 공회 노선
14325 | 연구 | 2024.05.16
연구 2024.05.16 0 210
14324
[내세론] 물질계 만물 중 악용된 것도 천년왕국에 존속되는가? 첨부파일 (4)
14324 | 담당7 | 2024.05.16
담당7 2024.05.16 0 244
14297
임직식을 보며 (2)
14297 | 교인 | 2024.05.08
교인 2024.05.08 0 331
14219
어렸을때와 지금의 신앙을 비교하며
14219 | 부공3교인 | 2024.04.18
부공3교인 2024.04.18 0 326
14211
조례교인 2 (14)
14211 | 조례교인 2 | 2024.04.16
조례교인 2 2024.04.16 0 590
14199
설문조사에 관하여 의견드립니다(이동-관)
14199 | 교인 | 2024.04.14
교인 2024.04.14 0 266
14187
소식 게시판의 목회자 사례 건 (10)
14187 | 서기 | 2024.04.11
서기 2024.04.11 0 423
14204
사례Re:소식 게시판의 목회자 사례 건 (6)
14204 | 조례교인 | 2024.04.15
조례교인 2024.04.15 0 325
14172
비밀글 사활 대속의 분석
14172 | 연구 | 2024.04.08
연구 2024.04.08 0 5
14149
개혁주의: 죄의 적극적 작정 - 칼빈 (4)
14149 | 신학 | 2024.04.02
신학 2024.04.02 0 158
14097
김현봉의 지도, 돌아 본 공회와 오늘 우리 (1)
14097 | 공회원 | 2024.03.20
공회원 2024.03.20 0 194
14029
포도원교회 김문훈, 백영희와 서부교회를 회고.. (4)
14029 | 공회원 | 2024.03.02
공회원 2024.03.02 0 595
13989
‘답다’가 귀한 시대
13989 | 회원 | 2024.02.11
회원 2024.02.11 0 310
13943
정말 좋은 뜻으로 시작했으나, 결국은 이렇게 이미지 (19)
13943 | 공회원 | 2024.01.29
공회원 2024.01.29 0 603
13969
아주 흔합니다. 교계의 상황.. 이미지 (2)
13969 | 공회원 | 2024.02.04
공회원 2024.02.04 0 373
13925
기억력의 힘
13925 | 공회원 | 2024.01.25
공회원 2024.01.25 0 2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