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공회 발언/연구

부산연구소는 링크하지 않아도 되지 않을까요?

작성자
교인
작성일
2018.03.27
부산연구소를 굳이 링크할 필요가 있을까요?
그쪽에서도 이 홈페이지에서 부산연구소 링크하는 것을 좋아하지 않을 것 같습니다.
링크한 것만으로도 고소를 받을 수도 있지 않을까요?
전체 3

  • 2018-03-28 12:16
    링크는 법적 문제가 없다 합니다.
    저 쪽은 복음을 전하지 말라 했다면 우리는 복음은 전하는 것이라고 실천하다 당하고 있습니다.
    저 쪽을 상대하다가 저 쪽처럼 되어 버린다면, 그 때는 우리가 정말 지게 됩니다.
    우리가 할 일은 하고, 우리가 못할 일은 주님께 맡기고, 그냥 나가고 있습니다.

    신앙적으로 봐도, 또 경찰 법원 주위에 모든 분들이 백영희 반고소는 이미 사문화 되었으니 저 쪽을 손보라 하지만
    저희는 끝까지 총공회 고소금지 원칙을 교리로 지켜 내고 이 시기를 넘어 설 것입니다. '총공회 고소 금지원칙'은 백 목사님 사후에 보배로운 교리 요약입니다.

    • 2018-03-28 14:09
      상대방이 하는 행위를 보면 링크된 연구소 사이트에 가고 싶은 마음도 없어지고 가더라도 은혜가 되지 않습니다. 저만 그런 것이겠지요? 속좁고 부족한 자신을 반성합니다.

  • 2018-03-29 08:08
    수 없는 분들이 다 같은 마음입니다.
    사무엘에게 두 아들이 그런 아들이었지만 우리는 그 두 아들에 상관 없이 '사무엘 - 다윗 - 솔로몬'으로 이어 지는 계통의 사무엘을 직접 상대할 때 두 아들의 언행에 영향을 받지 않습니다. 부산연구소를 연결한 이유는 아직도 이 노선을 처음 찾는 이들이 있는데 그 분들에게 백 목사님 설교를 직접 전할 길이 없기 때문입니다. 이미 아는 분들은 pkist 게시판을 통하지 않아도 과거에 이미 pkist가 무한정 뿌려 놓은 자료를 주변에서 쉽게 얻어 사용하지만, 그런 주변을 모르는 분들에게 이 곳은 여전히 소개할 책임이 있습니다.

    그러면서도 저희는 또 하나의 계산이 있습니다. 1998년부터 무제한 배부를 할 때 저희의 자료를 가지고 독자적으로 사이트를 운영하거나 마치 자기만의 것으로 바꾸어 회원을 관리한 분들이 있었는데, 결국 pkist를 알게 되고 지난 날 자신을 가둔 것만큼 pkist로 돌아 올 때는 뜨겁게 오셨습니다. 인간적으로 봐도 좀 늦어 그렇지 손해 본 것이 없었습니다. pkist가 수십 억을 벌어 유병언처럼 하나의 왕국을 만들고 연구소 직원들은 전부 자녀들의 대학과 개인 사업체까지 만들어 줬다면서 부러워 하는 분들이 그 돈을 벌어 보고 싶어 안달인데, 백영희 설교가 가는 곳에 돈이 생기는지 아니면 자기 돈을 연보할 일이 생기는지. 겪어 봐야 알기 때문에 지켜 보는 면도 있습니다.

    1997년경, CD 제작 기계가 몇 억을 한다면서 부산연구소의 실세 가족 중에 한 분이 예산을 청구하고 설교 1편에 1만원을 받을 때 이 곳은 몇백 만 원의 기계를 확보하고 CD 1개에 설교 10개 20개를 담아 600원이라는 제작비용만 받고 무한정 내보내면서 누구든지 자유롭게 복사하라 했습니다. 그 때 연구소에 연보한 분들은 주님 앞에 서면 한량 없는 추수를 할 것입니다. 복음이란 이 땅 위에서는 자신을 십자가에 못 박고 자기 가족과 재산을 다 바치며 가는 길입니다. 이 곳의 자료를 전하는 것이 돈 되지 않는 줄 알면서도 현재 저리 하는 것은 서부교회와 총공회에 대한 다른 목표 때문일 것입니다. 이미 3명이 그렇게 하다 실패했고 이제 4번째 왕이 나오고 있는 것입니다. 그 향방은 그 출발을 통해 짐작하는 것은 어렵지 않으나 우리 모두 공과 사를 구별해서 아주 오랜 세월이 지난 뒤에 돌아 볼 때 오늘이 복되다 하면 좋겠습니다.

전체 124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공지
이용 안내
공지 | 담당 | 2018.05.19 | 추천 0 | 조회 283
담당 2018.05.19 0 283
10134
New 집회 은혜 감사하며...
10134 | (참여) | 2021.05.12
(참여) 2021.05.12 0 58
10133
New 8복에 대한 소고 (21.5월 집회) 이미지
10133 | 부공3 | 2021.05.12
부공3 2021.05.12 0 34
10126
New 비밀글 문의 (문답 게시판으로 이동-관리자) (1)
10126 | . | 2021.05.11
. 2021.05.11 0 6
10091
집회 일을 해보니
10091 | 학생 | 2021.05.05
학생 2021.05.05 0 135
10081
내계 집회장소 은혜
10081 | 부공3 | 2021.05.02
부공3 2021.05.02 0 121
10058
집회 기도 제목 (15가지)
10058 | 부공3 | 2021.04.27
부공3 2021.04.27 0 153
10054
배움의 자세 (집회를 앞두고)
10054 | 연구 | 2021.04.26
연구 2021.04.26 0 78
10038
대속의 은혜 연구 (1. 사죄)
10038 | 공회1 | 2021.04.20
공회1 2021.04.20 0 89
10007
'말의 종류' 분석 (말의 가치)
10007 | 공회원 | 2021.04.14
공회원 2021.04.14 0 135
9850
현실관 (주제:가나안 점령기)
9850 | 연구 | 2021.03.29
연구 2021.03.29 0 135
9774
믿는 일의 프로와 아마추어
9774 | (발언) | 2021.03.25
(발언) 2021.03.25 0 176
9764
듣는 것과 말하는 것 (약1:9) (1)
9764 | 연구 | 2021.03.23
연구 2021.03.23 0 150
9757
하나님과 인간의 '존재론'적 비교
9757 | 담당 | 2021.03.21
담당 2021.03.21 0 97
9632
하늘의 말씀을 듣는 법, 자기 부인
9632 | 공회원 | 2021.03.15
공회원 2021.03.15 0 100
9553
하나님의 목적은 하나뿐일까? (1)
9553 | 담당 | 2021.03.12
담당 2021.03.12 0 1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