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식

11월 5주, 총공회 모든 교회의 신임투표 (교역자, 장로, 권사 대상)

일반소식
작성자
서기
작성일
2020.11.15
(시무투표의 역사와 취지)
1970년에 시작 된 교역자 신임투표는 도중에 시무투표가 되었다.
초기에는 교역자의 목회 상황을 목회자로부터 듣지 않고 교인들에게 직접 듣고 이동에 참고를 했다.
세월 속에 제도는 점점 강화가 되면 이동에 반영을 했고 나중에는 무조건 사표를 받는 데 이르렀다.
무조건 사표를 받게 되는 상황이 되자 '신임투표'는 시무 여부를 결정하는 '시무투표'가 되었다.

신임 여부도 초기에는 교인의 찬반 의견을 낮게 반영하다 갈수록 높였고 75% 이상을 신임으로 했다.
공회는 조직의 구성과 운영을 파격적으로 자유롭게 개별성을 강조하는 데 이 문제를 강화한 이유는
목회자라도 자기를 알 수가 없고 남이 더 잘 알기 때문에 다른 사람을 통해 자기를 고치자는 뜻이다.
이 땅 위에서 그 어떤 희생과 분쟁의 손해가 따른다 해도 고치고 가자는 천국 일념의 구현일 것이다.


(부재자 사전투표제)
잊고 있을 수는 있으나 아예 기억조차 하지 못하는 분들도 많을 것 같다. 부재자 사전 투표도 있었다.
바로 이런 점 때문에 공회는 공회다. 그 어떤 교회도 교파도 공회를 흉내 내는 것조차 거의 어렵다.
출석하지 못할 교인이 투표를 하고 싶으면 다른 사람에게 투표 심부름 시켜 사전에 투표할 수 있다.
서부교회의 무식한 지도부들은 불법 투표니 무효라고 소리소리 높여 성토하고 나서지 않을까 싶다.

심지어 불신자들을 투표에 몰아 넣고 불신임 운동을 해도 된다. 서부교회는 1992년에 불법이라 했다.
서부교회의 역사도 그들의 투표 역사도 아는 사람이 그렇게까지 없었다. 투표에 동원도 합법 투표다.
그렇다면 교회가 어떻게 되겠는가? 곳곳에 귀신의 준동을 막을 수 있게 해 뒀다. 무식해서 탈이었다.



(총공회 목회자들도 잘 모르는 시무투표 시행 규정)

* 주관 목회자의 맞교대 예외 : 교학실 이재순 목사님으로 대신하고, 여의치 않으면 직접 주관도 가능. 공정성이 문제임.

일시: 88.11.26 토요일 새벽
제목: 시무투표, 이재순 설교
내용: 신임투표로 오전 예배는 이재순 목사님 설교

이러니까 이제 내가 내일 아침, 내일 아침 설교 한번 하고 내일 오전에는 내가 설교를 안 해요. 이재순 목사님이 설교하는데 이재순 목사님이 지금, 오늘 아침에 왔어요? 손 들어 봐. 아이고, 못 나왔네 어제 보니까 눈이 부어 가지고 이래 가지고 하고 이러는데, 못 나오면 할 수 없어. 편찮아 못 나오면 설교를 내가 할 것이고 그런데 인제 내일, 오늘이 토요일 내일이 주일이지? 내일이 투표라.


* 사전 부재자 투표 방법

일시: 88.11.25금지
제목: 부재자 신임투표 용지 배부
내용: 병원에 입원중인 교인 중에 투표를 원하는 사람에게 투표용지 배부

또 병원에 입원하고 있어 이번 주 신임투표에 참석치 못할 분으로 신임투표를 원하는 식구가 있으면 권찰회 마친 후 행정실로 가셔서 신청하시면, 행정실로 가서 신청하지 말고 저 뒤에 이탁원 조사님 저 뒤에 있을 터이니까 저 뒤에 회의까지 있을 터이니까 거 가서 신청하면 됩니다. 신청하시면 투표용지를 미리 드리겠습니다. 용지를 받아 본인으로 하여금 투표하게 하여 봉투에 넣어 주일 오전 예배 후 투표할 때에 같이 내주시면 되겠습니다. 그 사람이 병원에 있으면서 교회 못 나와도 투표에 대해서 반대를 하고 싶던지 찬성을 하고 싶던지 그 사람이 하고 싶은 때에는 병으로 인할 때에는 그것을 봐줘야 되니까 그렇게 하기로 한 것입니다.
전체 0

전체 395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공지
운영 안내 (2)
공지 | 담당 | 2018.03.04 | 추천 0 | 조회 3277
담당 2018.03.04 0 3277
5126
11월 5주, 총공회 모든 교회의 신임투표 (교역자, 장로, 권사 대상)
5126 | 서기 | 2020.11.15
서기 2020.11.15 0 167
5164
New 총공회의 '매년 교역자 평가서' 이미지
5164 | " | 2020.11.26
" 2020.11.26 0 32
5165
New 부공3의 2020년 교역자 평가서
5165 | 부공3 | 2020.11.26
부공3 2020.11.26 0 26
5074
부공2 간부, 교인 폭행하다 실형과 다양한 처벌 선고 이미지 (5)
5074 | 회원 | 2020.11.03
회원 2020.11.03 0 329
5105
비밀글 찬송가에 백영희 시를 사용, 징역 2개월 - 연구부장 이영인
5105 | 회원 | 2020.11.10
회원 2020.11.10 0 8
5049
[부공3]2020년 11월 교역자회 및 양성원 강좌 안내
5049 | 교학실 | 2020.10.26
교학실 2020.10.26 0 130
5083
[부공3]2020년 11월 교역자회, 양성원 (보고)
5083 | 부공3 | 2020.11.05
부공3 2020.11.05 0 88
5123
[부공3] 목회자와 중심 교인의 자기 관리/ 목회자의 연구 보고
5123 | 서기 | 2020.11.14
서기 2020.11.14 0 101
5041
(대공) 필리핀 말씀선교센터 건축 (2)
5041 | 담당 | 2020.10.25
담당 2020.10.25 0 130
5042
(대공) 동북교회 천광교회 금당교회 담임 목회자 이동
5042 | 담당 | 2020.10.25
담당 2020.10.25 0 142
5043
(대공) 남정교회의 회개 운동 기도문 발표 (2)
5043 | 담당 | 2020.10.25
담당 2020.10.25 0 164
5044
(대공) 교인 임직식 (3)
5044 | 서기 | 2020.10.25
서기 2020.10.25 0 180
5021
(보고) '총공회 성경신학'의 정립과 '연경 교재'의 편찬 상황
5021 | 서기 | 2020.10.18
서기 2020.10.18 0 146
5000
교단 별 교인수 2018년 2019년추세
5000 | 서기 | 2020.10.11
서기 2020.10.11 0 185
4997
백영희 시찬송 사용 - 저작권 2심에서 징역 구형
4997 | 담당 | 2020.10.08
담당 2020.10.08 0 320
4977
[부공3]2020년 10월 교역자회 및 양성원 강좌안내
4977 | 교학실 | 2020.09.28
교학실 2020.09.28 0 141
4978
[부공3] 양성원 강사 추가, 집회 강사의 예비
4978 | 서기 | 2020.09.28
서기 2020.09.28 0 278
4971
연구소 사이트 이용 현황 - 지역 별 분포
4971 | 담당 | 2020.09.26
담당 2020.09.26 0 219
4938
총공회 안성 토지 현황, 등기부 확인 이미지
4938 | 공회 | 2020.09.18
공회 2020.09.18 0 263
4915
백선용 찬양지도 목사님, 대구공회 지도 사례
4915 | 회원 | 2020.09.13
회원 2020.09.13 0 243
4869
새 개척지-서안교회당 전경 이미지 첨부파일 (10)
4869 | 교인 | 2020.09.02
교인 2020.09.02 0 538
4896
윗글의 공개 건 (5)
4896 | 서기 | 2020.09.08
서기 2020.09.08 0 445
4867
살아있는 교회 첨부파일 (1)
4867 | p | 2020.09.02
p 2020.09.02 0 352
4886
서울시 4개 고발 교회 중 총공회 소속 2개에 감사 (9)
4886 | 서기 | 2020.09.07
서기 2020.09.07 0 514
4865
[부공3]2020년 9월 교역자회 및 양성원 강좌안내
4865 | 교학실 | 2020.09.01
교학실 2020.09.01 0 142
4845
[별세] 백태영 목사님 장례 - 잠실동교회 이미지 (1)
4845 | (백광진) | 2020.08.27
(백광진) 2020.08.27 0 473
4846
[인물] 백태영 목사님 - 소개
4846 | 서기 | 2020.08.27
서기 2020.08.27 0 366
4912
백태영 목사님 장례 인사 이미지
4912 | 백광진 | 2020.09.12
백광진 2020.09.12 0 26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