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식

(2신)목회 가능 교인의 설문 결과 - 2차집계

일반소식
작성자
서기
작성일
2021.09.25

(2신: 21.09.27 - 목회설문 8명 추가 / 설문 전문 추가)


목회 가능 교인의 설문 결과 (집계 진행 중)

21년 9월 부공3 소속, 목회 가능 인원을 대상으로 다음 2가지를 설문 하였습니다.

  1. 목회에 대한 실명 설문  2. 목회 출발과 공회 목회자들에 대한 익명 설문

 

1. 목회에 대한 실명 설문

(12가정 24명에게 질문 / 9가정 18명 답변. 응답순서는 랜덤)

*자세한 질문은 제일 아래서 확인해주시기 바랍니다.


*목회자조건 : 목회자 기본 자세 / 기존 재산 전체 연보 / 생활비 80~100만원 / 자녀교육비는 대학 첫학기 /  총공회 명칭사용 / 공회찬송가 사용 / 매2년 시무투표 외 공회에서 평소 안내하는 부분들.

*동행 : 사모로써 인내하겠다는 말

 

2. 목회 출발과 공회 목회자들에 대한 의견 익명 설문


12가정 24명 중 / 남3 여5 응답 (답변순서는 랜덤)

 

1-1) 공회 목회자로 부탁을 받는다면

남반 (3명)

-바로 순종할 수 있다. (0명)

-순종하겠으나 정리하는 과도기가 필요하다. (2명)

-순종하기 힘들다. (1명)

-기타 (0명)

 

여반 (5명)

-사모로 출발할 수 있다. (1명)

-순종하겠으나 정리하는 과도기가 필요하다. (3명)

-순종하기 힘들다. (1명)

-기타 (0명)

 

1-2) 과도기가 필요하다면

남반

-우선 부임 후, 몇 달 정도 필요하다. (1명)

-부임하기까지 몇 달 정도 필요하다. (1명)

-기타 (1명)

 

여반

-우선 부임 후, 몇 달 정도 필요하다. (1명)

-부임하기까지 몇 달 정도 필요하다. (2명)

-기타 (2명)

 

2) 목회자에게 요구 되는 조건,책임,의무 중에 조정을 했으면 하는 것 (의견)

남반

-경제 어려움

 

여반

-경제 부분이 가장 걱정됩니다.

 

3-1) 현재 목회자에 대한 의견 목회자별로 목회자로서 점수를 매긴다면?

  A B C D E F
신풍 100점  100 100 100 80 80
동천 100 100 100 100 70 70
조례 100 100 70 100 80 60
서인 90 100 - 100 40 50
대동 90 100 50 100 40 40

 

3-2) 목회자별 의견

신풍

-연구, 설교 은혜

-깨달음의 깊이가 깊고, 모든 일의 진행에 치밀한 계산과 빠른 추진력이 있음.교인관리와 상담이 철저함.설교에 원색적인 표현이 많아 거부감이 들때가 있고, 남자보다 여자에 대한 비판이나 단편적인 이야기가 치중되어 있음.

-많은 깨달음을 배웁니다무엇보다도 건강에 유념해주셨음 좋겠습니다

-모든면에서 존경스럽습니다

-신앙생활과 세상생활은 종이의 양면처럼 맞닿아 있어 밀접한 관계를 가지고 있다는 것을 잘 알려주십니다. 다만 신앙생활을 전혀 모르는 사람들(신앙생활을 시작하고자 하려는 의지도 아직 부족한 사람들)에게 신풍 목사님 설교를 들려드릴 땐 조금 염려가 되는 부분이 있기도 합니다. 말투가 센 것 때문이 아니라, 목사님이 설명하는 방식이 조금 극단적일 때가 있습니다. 목사님과 대화해본 사람이라면 그 배경을 이해할 수 있고 또 일부러 더 과장한다는 것도 이해할 수 있겠지만, 정말 초심자에게는 조금 무리이지 않을까 싶습니다.

-영안이 밝으시다. 지혜로우시다. 쉽게 설명을 잘해주신다. 교인들 한 사람 한 사람 마음으로 대해주신다. 범사에 감사하신다. 겸손하시다.

-장 : 미래에 대한 통찰력 / 단 : 너무 간단명료해서 가끔 그 속의 의미를 모르겠음

-멀리보고 넓게보는 안목과 인내. 포기않는 사랑

 

동천

-설교 은혜

-설교가 깊고, 표현들이 안정적이며 목회자에 대한 교인들의 신임이 높음.

-교인들을 따뜻하게 품는 면이 탁월합니다 건강관리에 유념해주시며, 교회운영에 있어 쓴소리도 많이 부탁드립니다

-잘 모르겠습니다

-차분하게 생각하고 연구하는 설교입니다. 말씀하시는 톤이 부드러워 세상 사람들 생각하기에 어렵고 답답한 부분이 있는 공회 설교를 무난하게 느낄 수 있도록 하는 부분이 있습니다. 그런데 실제 생활하시고 상대하는 부분에서는 오히려 더 세상적인 이해가 부족하신 것 같습니다.

-한결같으시다. 순수하시다. 깨끗하시다. 겸손하시다.

-너무 검소하심(장점이자 조금 아쉬운 면)

장 : 말이 조곤조곤, 차분 / 단 : 너무 희생적임(사택의 차량 등을 나눠 사용/선이 없음) 몇몇 사람에 대한 신임이 너무 높음

-만사 세밀함과 철저함

 

조례

-순종

-현실 적용이 바로 가능한 쉬운 설교.교인들 심방과 관리가 철저함.

-공회충성을 많이 하십니다

-장 : 젊은 층을 잘 다루는 편, 다방면으로 일처리 능숙, 잘 받아들임 / 단 : 일을 조금 닥쳐서 함, 성격이 급함

-순종적이며 옳바른 목회자

 

서인

-순종

-설교록 중심의 설교로 다시 복습할수 있음.교인들 심방이 철저함.

-다른 교회 목사님과 비교해서 부족한 점이 많을지 몰라도 또 한편으로는 다른 교회 목사님들에게 부족한 점을 가지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친근하고 다정하신 부분이 장점이자 단점이지 않을까 싶습니다.

-장 : 친근감, 단 : 무게감이 없음(?)

-잘 배우고 인상좋은 목회자

 

대동

-순종

-연구실 일에 소망을 가지고 충성함.

-연구소 기록유지와 업무에 열심충성 하십니다

건강관리 유념하시며, 업무배분과 결과보고 완료 마무리를 통한 업무진행 부탁드리겠습니다

-장 : 굳은 의지, 책임감있음

단 : 일방적인 언행, 타인에 대한 이해력 부족

 


아래는 설문 전문입니다. 남반 여반 설문의 설명이 다릅니다.

설문 제목 : ()목회 가능 교인에 대한 개인별 실명 문답

이 질문은 받는 분은 부부 사이에도 거론하지 않기 바랍니다. 본 교회 목회자와만 대화할 수 있습니다.


공회는 교회의 개척이나 후임을 정할 때 계획을 세우지 않습니다. 우리가 결정할 수 없는 상황이 생기면 그 현실을 통해 인도하는 주님께 순종할 뿐입니다. 시무투표에서 불신임을 받고 후임을 기존 목회자 중에서 결정할 수 없는 경우, 갑자기 개척해야 할 상황이 생기는 경우, 현 목회자가 목회를 할 수 없는 건강 등의 중대 상황이 발생하는 경우가 목회자를 구하게 되는 주 이유입니다. 평소 어느 정도 짐작도 하고 소망도 두지만 실제 상황은 저희가 결정하거나 주도해 본 적이 없습니다. 교인 중에 목회의 소명이 있고 공회가 목회자로 부탁할 가능성이 있는 교인은 평소의 교인 생활이 곧 바로 목회 준비가 됩니다. 쉽고도 어렵습니다. 그런데 신학교 체계보다 이 것이 더 성경적입니다.

 

공회는 교회와 교인의 범위가 넓지 않아서 목회 가능한 분은 어느 정도 파악하고 있습니다. 현재 목회자가 필요해서가 아니라 그렇게 될 때를 생각하고 대략 파악만 하려 합니다. 공회 내 목회자가 필요한 상황이 발생할 경우 사실 언제라도 바로 결정을 해야 할 상황이 생길지도 모릅니다.



공회의 일반적인 파악을 위해 개인 별로 다음 내용을 질문합니다. 몇몇 교회의 사례들은 인간적으로도 그래서는 안 되는 모습입니다. 될 수 있으면 소상하게 적어 주시기 바랍니다. 다음 내용은 신앙을 떠나 자신의 인격을 담아 적어 주시기 바랍니다.


* 질문1 - 노선에 대한 평가

1) 백영희 신앙 노선인 총공회에 대해 pkist 연구소가 사이트를 통해 설명해 온 입장에 전적 동의합니까?

정체성이나 노선에 관련 된 것 중에 동의하지 못하는 면이 있다면 어떤 것인지, 어떤 면을 확정하지 못하는지, 또는 어떤 의견을 가졌는지 적어 주시기 바랍니다.

2) 우리 부산공회3이 백영희 신앙 노선, 총공회의 원래 노선에 중심에 맞다고 생각합니까?

정체성이나 노선에 관련 된 것 중에 동의하지 못하는 면이 있다면 어떤 것인지, 어떤 면을 확정하지 못하는지, 또는 어떤 의견을 가졌는지 적어 주시기 바랍니다.

* 질문2 - 본인의 목회 사명

1) 목회자로서 사명을 가져 봤습니까?

이 노선을 고려하지 말고, 목회를 결심해 본 적이 있습니까? 그렇게 끌려 보셨습니까? 나서겠다는 생각은 없어도 나서야 한다면 거부할 수 없다고 생각했습니까? 언제, 어떤 이유였습니까?

2) 부공3 우리 공회가 목회자로 부탁하면 출발 할 수 있습니까?

본인은 순종할 수 있다 해도 부인의 동의는 필수입니다. 부인의 반대는 없습니까? 모셔야 하는 부모님을 달리 부탁할 수가 없는 등, 다른 사유 때문에 곤란하다면 구체적으로 적어 주시기 바랍니다. 부인의 동의는 공회가 직접 질문하게 되니 본인 생각만 적고 본인이 생각하는 부인의 생각을 적으면 됩니다.

3) 부공3 우리 공회의 목회자 출발의 기본 조건을 맞출 수 있습니까?

다른 교단의 목회자 기본은 필수이며, 본 공회는 목회자의 기존 재산 전체를 연보하고 이후 현재 기준으로 80~100만원 사이의 생활비만 받으며, 자녀는 고교까지 사교육 없는 범위에서 공부할 수 있고, 대학에 입학하는 경우 첫 학기까지만 교회가 지원할 수 있습니다. 이 조건들 중에 당장에 해소가 어려우면 교역자회를 통해 처리 기간이나 방법 또는 구체적인 해결 방안은 조정할 수 있습니다. 부공3은 교회 명칭과 찬송가 사용 및 매2년 시무투표 등을 준수해야 하며 연구소나 공회 각종 안내나 기록을 통해 목회자의 기본 자세나 실무를 설명해 놓고 있습니다. 큰 방향에서 모두 맞출 수 있는지요?

4) 공회가 부탁하면 목회 출발을 할 수 있습니까?

즉각 정리하고 출발할 수 있다면 대략 몇 달 정도가 걸리며, 즉각 정리를 할 수 없다면 대략 어느 정도의 기간과 조건이 필요한지요? 서진교회는 운영하던 농장을 정리하는데 몇 달 또는 1년 정도는 겸직을 했고, 전임을 하면서도 몇 년은 간헐적으로 뒷 정리 때문에 겸임이 있었습니다.




설문 제목 : ()목회 가능 교인의 부인에 대한 개인별 실명 문답

설명 : 이 질문은 받는 분은 부부 사이에도 거론하지 않기 바랍니다. 본 교회 목회자와만 대화할 수 있습니다.

공회는 교회의 개척이나 후임을 정할 때 계획을 세우지 않습니다. 우리가 결정할 수 없는 상황이 생기면 그 현실을 통해 인도하는 주님께 순종할 뿐입니다. 시무투표에서 불신임을 받고 후임을 기존 목회자 중에서 결정할 수 없는 경우, 갑자기 개척해야 할 상황이 생기는 경우, 현 목회자가 목회를 할 수 없는 건강 등의 중대 상황이 발생하는 경우가 목회자를 구하게 되는 주 이유입니다. 평소 어느 정도 짐작도 하고 소망도 두지만 실제 상황은 저희가 결정하거나 주도해 본 적이 없습니다. 교인 중에 목회의 소명이 있고 공회가 목회자로 부탁할 가능성이 있는 교인은 평소의 교인 생활이 곧 바로 목회 준비가 됩니다. 쉽고도 어렵습니다. 그런데 신학교 체계보다 이 것이 더 성경적입니다.

공회는 교회와 교인의 범위가 넓지 않아서 목회 가능한 분은 어느 정도 파악하고 있습니다. 현재 목회자가 필요해서가 아니라 그렇게 될 때를 생각하고 대략 파악만 하려 합니다. 공회 내 목회자가 필요한 상황이 발생할 경우 사실 언제라도 바로 결정을 해야 할 상황이 생길지도 모릅니다.

공회의 일반적인 파악을 위해 개인 별로 다음 내용을 질문합니다. 목회자로 부탁할 수 있는 분들에게는 따로 질문을 드리지만, 사모가 될 가능성이 있는 분의 의견도 따로 질문하고 있습니다. 목회자의 가장 큰 실패 원인 중 하나는 사모조차 붙들어 주지 않거나 같은 사람이 되는 경우입니다. 따라서 부인이면서 앞으로 사모가 된다면 자신의 남편이 목회자로 출발한다면 가능하겠는지를 직접 질문하게 되었습니다. 몇몇 교회 사례를 볼 때 목회자들이 흔들릴 때 사모님들이 한결 같이 남편을 따라 버렸습니다. 옳아서 따르는 것은 당연하나 과연 옳아서 따랐을까? 목회자들은 인간적으로도 그래서는 안 되는 모습이었고, 사모님들은 비록 막아 서지는 못하지만 그래도 호소는 했어야 합니다. 다음 내용은 신앙을 떠나 자신의 인격을 담아 적어 주시기 바랍니다

 

* 질문1 - 노선에 대한 평가

1) 백영희 신앙 노선인 총공회에 대해 pkist 연구소가 사이트를 통해 설명해 온 입장에 전적 동의합니까?

정체성이나 노선에 관련 된 것 중에 동의하지 못하는 면이 있다면 어떤 것인지, 어떤 면을 확정하지 못하는지, 또는 어떤 의견을 가졌는지 적어 주시기 바랍니다

 

2) 우리 부산공회3이 백영희 신앙 노선, 총공회의 원래 노선에 중심에 맞다고 생각합니까?

정체성이나 노선에 관련 된 것 중에 동의하지 못하는 면이 있다면 어떤 것인지, 어떤 면을 확정하지 못하는지, 또는 어떤 의견을 가졌는지 적어 주시기 바랍니다.

 

* 질문2 - 본인의 목회 사명

1-1) 남편을 지켜 볼 때 목회자로서 사명을 가진 것으로 보입니까?

이 노선을 고려하지 말고, 목회를 결심해 본 적이 있습니까? 그렇게 끌리는 모습을 보셨습니까? 나서겠다는 생각은 없어도 나서야 한다면 거부할 수 없다고 생각했습니까? 언제, 어떤 이유였습니까?

 

1-2) 남편이 목회자로 출발한다면, 부인으로서 어떻게 하실 것입니까?

 

2-1) 남편이 부공3 우리 공회가 목회자로 부탁하면 출발 할 수 있다고 보십니까?

본인은 사명감도 있고 순종할 수 있다 해도 부인만은 누구보다 잘 평가할 수 있고 가장 중요합니다. 부인의 동의를 받지 못한다면 목회란 출발조차 할 수 없습니다. 모셔야 하는 부모님을 달리 부탁할 수가 없는 등 다른 사유 때문에 곤란하다면 구체적으로 적어 주시기 바랍니다.

 

2-2) 부인으로서 남편이 목회를 출발한다면 동행하겠습니까?

지식과 도리로 봐서는 남편이 목회 출발하는 것이 맞다 해도 부인이 사모로서 감당하지 못하게 되면 훗날 남편도 교회도 함께 피해를 입습니다. 실력을 두고 말하지 않습니다. 인내해 줄 수 있는지를 질문합니다.

 

3-1) 부공3 우리 공회의 목회자 출발의 기본 조건을 맞출 수 있습니까?

다른 교단의 목회자 기본은 필수이며, 본 공회는 목회자의 기존 재산 전체를 연보하고 이후 현재 기준으로 80~100만원 사이의 생활비만 받으며, 자녀는 고교까지 사교육 없는 범위에서 공부할 수 있고, 대학에 입학하는 경우 첫 학기까지만 교회가 지원할 수 있습니다. 이 조건들 중에 당장에 해소가 어려우면 교역자회를 통해 처리 기간이나 방법 또는 구체적인 해결 방안은 조정할 수 있습니다. 부공3은 교회 명칭과 찬송가 사용 및 매2년 시무투표 등을 준수해야 하며 연구소나 공회 각종 안내나 기록을 통해 목회자의 기본 자세나 실무를 설명해 놓고 있습니다. 큰 방향에서 모두 맞출 수 있는지요? 목회하는 분들은 대개 자신감을 가지지만 이 문제는 막상 거의 부인에게 짐이 됩니다.

 

3-2) 공회가 부탁하면 목회 출발을 할 수 있습니까?

즉각 정리하고 출발할 수 있다면 대략 몇 달 정도가 걸리며, 즉각 정리를 할 수 없다면 대략 어느 정도의 기간과 조건이 필요한지요? 서진교회는 운영하던 농장을 정리하는데 몇 달 또는 1년 정도는 겸직을 했고, 전임을 하면서도 몇 년은 간헐적으로 뒷 정리 때문에 겸임이 있었습니다.


전체 0

전체 547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공지
운영 안내 (2)
공지 | 담당 | 2018.03.04 | 추천 0 | 조회 4782
담당 2018.03.04 0 4782
11227
New (교양) 연구소의 뜰 - 주택과 부동산 소란에 이미지
11227 | 담당b | 2022.01.17
담당b 2022.01.17 0 59
11221
(외부) 모든 신학과의 학생 급감. 모두 미달
11221 | 담당b | 2022.01.14
담당b 2022.01.14 0 95
11212
신연명 복음병원 교수 - 신도관 목사님 가정
11212 | 2014.7.23 | 2022.01.10
2014.7.23 2022.01.10 0 60
11205
기도 간 목회자와 공회 해결사, 노곡동 대문 앞 이미지 (1)
11205 | 공회원 | 2022.01.09
공회원 2022.01.09 0 185
11218
세상 법정으로 달려 가는 공회의 기둥들 이미지
11218 | 공회원 | 2022.01.12
공회원 2022.01.12 0 127
11190
연구소 '40년'의 해
11190 | 담당 | 2022.01.01
담당 2022.01.01 0 118
11186
산본교회 조양자 사모님 별세 - 서부교회 중간반의 역사
11186 | 서기 | 2021.12.30
서기 2021.12.30 0 302
11182
(부공2) 김정부 목사님, 기독일보 자문위원 활동
11182 | 공회원 | 2021.12.28
공회원 2021.12.28 0 127
11187
'부산공회2' 총공회 사이트 중단 (2)
11187 | 서기 | 2021.12.31
서기 2021.12.31 0 199
11181
[부공3] 2022년 1월 교역자회 및 양성원 강좌 -보고
11181 | 교학실 | 2021.12.27
교학실 2021.12.27 0 102
11184
조례교회의 '연구소 조례실' 확보 이미지
11184 | 서기 | 2021.12.29
서기 2021.12.29 0 116
11092
잠실동교회 40년사 - 연혁
11092 | 공회인 | 2021.12.05
공회인 2021.12.05 0 213
11071
[부공3] 2021년 12월 교역자회 및 양성원 강좌- 보고
11071 | 교학실 | 2021.11.29
교학실 2021.11.29 0 161
11066
백순희의 '총공회' 이름 신청, 특허청이 거부 이미지 (1)
11066 | 공회원 | 2021.11.28
공회원 2021.11.28 0 262
11032
한교총 제1회 '한국교회 공로상, 서헌제 (부공2 양성원 교수)
11032 | 공회인 | 2021.11.20
공회인 2021.11.20 0 155
11023
대구기도원에 대한 행정청의 불법여부 조만간 판별 (2)
11023 | 소식 | 2021.11.18
소식 2021.11.18 0 267
11022
백영희, 성경적 개교회주의자 - 정정숙 교수 (1)
11022 | 서기 | 2021.11.17
서기 2021.11.17 0 193
11012
(외부) 폐쇄 명령 이후 세계로 교회 근황 (3)
11012 | 외부 | 2021.11.16
외부 2021.11.16 0 228